한민족: 두 판 사이의 차이

1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관련민족= }}
 
'''한민족'''(韓民族)은 [[한반도]]와 그 주변의 [[만주]], [[연해주]] 등지에 살면서 공동 문화권을 형성하고 [[한국어]]를 사용하는 아시아계 민족이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중화인민공화국]]·[[일본]]에서는 '''조선민족'''(朝鮮民族), [[구소련구 소련]] 지역에서는 '''고려인'''(高麗人) 등으로도 부른다.
 
[[대한민국]]에서는 [[1950년]] 국무원고시 제7호<ref>국호 및 일부지방명과 지도색 사용에 관한 건(국무원고시 제7호):“우리나라의 정식 국호는 '대한민국' 이나, 사용의 편의상 '대한' 또는 '한국'이란 약칭을 쓸 수 있되, 북한 괴뢰정권과의 확연한 구별을 짓기 위하여 '조선'은 사용하지 못한다. '조선'은 지명으로도 사용하지 못하고, '조선해협', '동조선만(東朝鮮灣)', '서조선만(西朝鮮灣)' 등은 각각 '대한해협', '동한만', '서한만' 등으로 고쳐 부른다.(후략)”</ref> 에 의해 '조선'이란 명칭 사용이 기피되면서 '''한민족''', '''한인'''(韓人) 으로 호칭하고 있다.<ref>'한민족'은 주로 민족의 분류를 나누거나 민족 공동체 전체를 지칭할 때에 사용하며, '한인'은 개개인, 특히 재외한인을 지칭할 때 사용한다. 이때의 한인은 국적을 기준으로 한 대한민국의 국민을 주로 의미하는 '한국인'과는 다소 차이가 있으나 관용적으로 동일하게 쓰인다. 영어 명칭인 'Korean'의 경우에도 같다. '한족(韓族)'은 '한족(漢族)'과 발음상 구별이 되지 않아 거의 사용하지 아니한다.</ref> 특별히 [[구 소련]] 거주 한인들, 특히 20세기 초에 [[연해주]]에 거주하다가 [[중앙아시아]]로 강제 이주된 한인들은 '[[고려인]]'(高麗人)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