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3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봇: 날짜 변수 정리
== 논란 ==
=== 재산 증식 ===
2014년 청와대 민정비서관으로 임명되며 공개한 재산은 423억 3230만 원으로, 대부분은 골프장을 운영하던 장인 [[이상달]] 회장([[기흥구|기흥]]컨트리클럽, 정강중기, 정강건설)에게서 물려받은 재산이다.<ref>{{뉴스 인용|제목 = '소년등과'한 검사 우병우 민정수석도 소년등과|url=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5/01/23/2015012301469.html|출판사=조선일보|저자=전수용|날짜=2015.1.-01-23}}</ref><ref>{{뉴스 인용|제목 =40대 민정수석, 우병우의 힘|url=http://weekly.donga.com/docs/magazine/weekly/2015/02/02/201502020500002/201502020500002_1.html|출판사=주간동아|저자=최우열|날짜=2015.2.2-02-02}}</ref>
 
기흥컨트리클럽은 [[전두환]] 정부 시절 퇴직 경찰관의 모임인 경우회가 사업권을 받아 정강중기의 이상달의 자본을 가지고 추진한 골프장 사업인데, 이 사업의 지분의 과반수 이상이 이상달과 그 지인에게 넘어간 것이 드러나자 1993년 5월 경찰은 이상달이 전직 치안본부장 등 경우회 간부에 뇌물을 공여했는지를 조사하기 시작했다. 결국 6월에는 전 치안감이자 경우회 이사인 옥기진이 이상달에게서 다방운영권을 넘겨받아 이익을 챙겼다며 배임수재 혐의로 이상달과 함께 구속되었고, 7월에는 이인섭 전 경찰청장이 이상달에게 1천만 원을 받았다며 뇌물 수수 혐의로 구속되었다. 결국 서울형사지법 합의21부는 이상달에게 배임 및 뇌물공여죄로 징역 3년형을 선고했다.<ref>1993. 12. 3. 경향신문, 이인섭 전 경찰청장 징역 2년 6월 선고</ref> 하지만 전직 치안총수가 구속되는 등 큰 파문을 일으켰던 이 사건의 주범인 이상달이 우병우로 인해 큰 화는 면했다는 말도 있다.<ref name="pro" />
|url = http://srchdb1.chosun.com/pdf/i_service/pdf_ReadBody.jsp?Y=2016&M=07&D=18&ID=2016071800134
|출판사 = 조선일보
|날짜 = 2016.-07.-18
}}</ref> 이에 우병우 민정수석은 조선일보 보도는 사실무근이라며 모든 의혹을 일축하고 의혹을 보도한 조선일보 기자를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으로 서울중앙지검에 고소했다. 2017년 4월 17일 검찰은 부동산 매매 의혹에 관해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ref>{{뉴스 인용
|제목 = 우병우 민정수석, '처가 부동산 매매 의혹' 조선일보 등 고소
|url = http://www.ytn.co.kr/_ln/0101_201607181850192431
|출판사 = ytn
|날짜 = 2016.-07.-18
}}</ref>
 

편집

1,337,2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