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8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2))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파일:Shibuya night.jpg|thumb섬네일|230px|세계적으로 유명한 [[메트로폴리스]]인 일본의 [[도쿄도]]]]
'''도시'''(都市)는 인간의 정치·경제·사회적인 활동 무대가 되는 장소이며, [[인구]] 집중으로 인해 비교적 인구 및 인구 밀도가 높은 지역을 말한다.
 
 
== 개요 ==
[[파일:Rynek w Kaliszu, nocą.jpg|thumb섬네일|230px|[[칼리시]], 폴란드]]
도시는 사회학적으로 다수의 사람들이 그들의 일상활동을 좁은 경계를 벗어나서 광범하게 통합조정하며 살고 있는 공동체를 뜻하며, 행정학적으로 행정 구역 중의 하나이다. 현대는 도시의 시대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도시인구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고, 도시에 살고 있지 않은 사람들도 도시의 영향을 벗어나서 살 수 없게 되었다. 기원전 3,000년에는 세계 인구에 대한 도시인구의 비율이 거의 영(零)에 가까웠던 것이, 서기 100년에는 1%미만, 1,800년에는 5%, 그리고 1965년에는 3분의 2의 비율로 급격하게 증가하였으며, 그 비율도 계속 증가의 추세에 있다. 이와 같은 현대에 있어서의 급격한 도시화는 주로 대규모 공업과 근대국가의 대두로 인한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도시는 다수의 사람들이 그들의 일상활동을 좁은 경계를 벗어나서 광범하게 통합조정하며 살고 있는 공동체라고 정의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따라서 도시를 규정할 때는 보통 인구수(人口數), 인구밀도, 주거의 밀집, 직업구성비(職業構成比) 등이 사용되는데 그 기준은 나라마다 다르다. 대한민국에서는 일반적으로 시부(市部)를 도시라고 하고 군부(郡部)를 농촌으로 규정하여 사용하나, 그 외의 나라에서는 특정한 인구의 수를 기준으로 하는 일이 많다. 예를 들면 미국은 인구 2,500명, 프랑스는 2,000명, 일본에서는 5만명 이상이 한 지역에 밀집해 거주하는 곳을 도시라고 간주하고 있다.
 

편집

1,707,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