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36 바이트 제거됨 ,  1년 전
출처는 주장을 뒷받침하기 위해서 웹에서 찾은 것이고 한의 어원은 수많은 교수들이 이것을 주장합니다 진짠가 아닌가 알고 싶으면 실제로 보고 이야기를 하죠 오히려 출처없는 글들이 너무 많은데 그걸 출처를 붙여서 고쳐야 되는 것 아닙니까? 대방군 공격에 대해선 출처가 필요.
[[파일:Hangunhyeon Early CE 3rd Century.png|right|섬네일|200px|3세기 초 삼한의 형세]]
'''삼한'''(三韓)은 [[삼국 시대]] 이전 [[한반도]] 중남부에 자리 잡고 있던 [[연맹왕국]]인 [[마한]](馬韓), [[변한]](弁韓), [[진한]](辰韓)을 통칭하는 말로, [[청동기 시대]]에 [[한반도]] 중남부 지역에 성립하였던 [[진국]]에 기원을 둔 것이다.
한(韓)의 어원으로이란 한(干)ㆍ한(汗)ㆍ한(翰). 등과우리나라 관련이 있으며 고조선때고조선(古朝鮮) 고대의때에 군장(君長)을 이르던 말이다.<ref>https://hanja.dict.naver.com/hanja?q=%E9%9F%93&cp_code=0&sound_id=0</ref>
 
이후 마한의 백제국(伯濟國)이 [[백제]]로, 변한의 구야국(狗邪國)이 [[가야]]로, 진한의 사로국(斯盧國)이 [[신라]]가 되었다는 설이 일반적이다. 삼한으로 통칭되는 78개의 ‘국’(國)의 성격을 두고는 여러가지 논의가 진행되어 왔는데, 대개 신지(臣智)를 정점으로 [[읍차]](邑借)에 이르기까지 여러 단계로 서열화되어 있는 상당한 정치수준으로 추정된다.
북부 사회보다는 뒤늦게 그 형식이 변모된 남방식 [[고인돌]]이 이 시기에 각처에서 축조되었으며, 또 그러한 사실은 부족 사회의 성립이 그만큼 뒤늦었음과 그 발전 과정이 북부 사회의 그것과 비슷함을 말해주는 것이다.
 
기원전 2세기경 [[위만]]이 [[고조선]]의 지배권을 장악할 무렵 이 지역에는 [[진국]](辰國)이 있었고, 이들은 중국의 군현세력에 저항하면서 점차 부족연맹 세력을 형성하여 갔다. 그 결과 삼한(三韓)이라고 통칭하는 마한(馬韓)·진한(辰韓)·변한(弁韓) 등 세 그룹의 부족 사회가 생겨, 기원후 [[3세기]]경에는 [[대방군]]에 공격을 가하기도 하고 직접 진(晉)과 교섭하기도 했다생겼다.
 
일찍이 삼한의 유력한 세력으로 등장했던 목지부족(目支部族)은 기원후 3세기 전반에 이르러 소멸된 것 같다. 목지국은 마한 54개 소국 연맹체의 맹주로 그 위치는 충청남도 직산·성환·아산만 일대 또는 공주, 전라북도 익산 등지에 비정되고 있으나 확실한 위치는 알 수 없다.《삼국지》에는 진·변한 24국 중 12국이 목지국진왕에게 종속되어 있었다는 기록이 있어, 진왕이 진·변한의 일부 지역에 대하여 영향력을 행사하였던 것으로 보인다. 이리하여 북방 [[부여]]와[[고구려]]에서 망명해 온 [[백제]](伯濟)국의 [[예맥족]]이 그 지배권을 대신하였다. 건국 당시 [[온조]]가 영도한 백제는 마한 세력을 결합하여 백제왕국(百濟王國)의 기초를 다졌다. 한편으로 진한의 여러 부족 중에는 박혁거세(朴赫居世)를 중심으로 한 사로(斯盧, [[신라]])가 경주평야의 6촌(六村)의 씨족 세력을 기반으로 하여 금속문화를 수용해서 점차 세력을 키워갔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