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502 바이트 추가됨 ,  11개월 전
잔글
1.239.42.11(토론)의 편집을 TedBot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붕당'''(朋黨)은 [[조선]] 중기 이후 특정한 학문적·정치적 입장을 공유하는 [[양반]]들이 모여 구성한 정치 집단이다.
이의또한 '''붕당 정치'''(朋黨政治)는 학문적 유대를 바탕으로 형성된 각 붕당들 사이의 공존을 특징으로 하는 조선의 정치 운영 형태이다. 공론에 입각한 상호 비판과 견제를 원리로 하는 붕당 정치는 현대의 [[정당|정당 정치]]와도 유사점을 찾을 수 있지만 정치적인 이해 관계는 물론 구성원 사이에 학문적 유대 또한 공유했다는 점이 조선 시대 붕당의 특수한 성격이다.
 
[[16세기]] 중엽 [[동인 (정치)|동인]]과 [[서인]] 사이의 대립을 최초의 붕당 성립 시기로 본다. 이 시기의 붕당은 특정 가문의 권세가 정치에 개입하는 것을 막고, 공론에 입각한 상호 비판을 통해 조선 중기 정치 발전에 기여하였다. 그러나 [[조선 정조|정조]]가 승하하고 [[조선 순조|순조]]가 즉위한 [[19세기]] 초엽 이후 붕당 정치 체제는 사실상 막을 내리고, 특정 양반 가문이 권력을 쥐고 독재하는 [[세도 정치]]로 변질되었다.
 
붕당 정치를 '''당쟁'''(黨爭) 또는 '''당파 싸움'''이라고도 부르나, 이 용어에 대한 역사적 근거는 없다. 다만 조선왕조실록에서는 조정에서 이루어지는 의견의 교환과 대립에 대해 '''당의'''(黨議)라고 표현하였다<ref>

편집

94,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