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0 개의 출처 구조, 1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9)
2000 프리챌배 온게임넷 스타리그부터는 폐쇄형 스튜디오를 벗어나, 관람객이 있는 개방형 스튜디오에서 경기를 치르게 되고 결승전 또한 대회 최초로 스튜디오 외부에서 결승전을 진행하였다. 이후 2001 한빛소프트배 온게임넷 스타리그부터는 메이저 리그로 전환되었고, 처음으로 모든 경기가 생방송으로 시작되었으며 ‘[[테란]]의 황제’ 임요환은 신출 귀몰한 드랍쉽 작전으로 우승을 하면서 프로게임계의 최고 스타로 떠올랐다. 2001 코카콜라배 온게임넷 스타리그에서는 역대 스타리그 최고 라이벌 전이라고 손꼽히는 ‘임진록(임요환 vs 홍진호)’이 펼쳐져 그 이전과는 다르게 많은 관심을 모았다. 이렇게, 스타리그는 연이은 흥행으로 2000년 여름에 투니버스 스타리그 시절 계약직 사원 네댓 명과 창고방에서 시작했던 게임 방송이 이제 80여 명의 인력이 일하는 게임 전문 방송국으로 발전해 나가는 단초가 된다.<ref>[http://media.daum.net/culture/art/view.html?cateid=1021&newsid=20060912181611861&p=m_daum 프로게임리그 대중화 시대 연 온게임넷] 미디어다음, 2006.09.12</ref>
 
2002 NATE배 온게임넷 스타리그부터는 [[정일훈 (게임 해설가)|정일훈]]이 캐스터에서 빠지고, [[경인방송]] 캐스터 출신이자 예선전을 진행하던 [[전용준]]이 그 자리를 메우게 된다. 처음에는 정일훈과 비교로 많은 비판을 받았으나, 1달도 지나지 않아 ‘MC 용준’이라는 애칭을 얻을 정도로 큰 인기를 모은다.<ref>[http://www.fomos.kr/board/board.php?mode=read&keyno=88810&db=issue 일과 e스포츠에 대한 열정으로 가득한 전용준 캐스터]{{깨진 링크|url=http://www.fomos.kr/board/board.php?mode=read&keyno=88810&db=issue }} 포모스</ref>
 
===리그의 위기와 [[스타크래프트 II|스타 II]]로의 전환과 스타리그의 사실상 폐지===

편집

195,5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