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490 바이트 추가됨 ,  11개월 전
3 개의 출처 구조, 1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9)
[[태평양 전쟁]] 이후 일본의 대외 관계는 [[샌프란시스코 강화 조약]](1951년) 및 각국과의 배상·보상조약을 거쳐 재구축된 것이다. 외교정책은 미국과의 동맹을 기축으로 하여 서방 각 국가들과 긴밀한 제휴를 해 가면서 [[반공주의]], 경제중심주의 외교라는 특징을 가지고<ref name="동아" />{{Rp|531}} 유엔을 지원함으로써 평화로운 안정과 번영을 이룩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패전 이후, 1951년까지 주권을 상실하여 외교 자주권을 갖지 못하여 점령 기간 동안 점령국인 미국의 정책을 구현하는 선에서 대외 정책이 실시되어 왔다.<ref name="동아"/>{{Rp|531}} 그 후 1951년의 [[샌프란시스코 강화 회의]]에서 [[소비에트 연방]] 등 공산주의 국가들의 조인 거부가 이루어진 가운데 미일 강화조약과 안보조약이 체결되고, 중화민국과 중일조약이 조인되어 이들과의 관계를 회복함과 동시에 외교권을 회복하게 된다.<ref name="동아"/>{{Rp|531}} 1955년에는 [[관세 무역 일반 협정|GATT]]에 가맹한 것을 시작으로 민주주의 경제 정책을 취하는 선진 공업 국가들 중에서 점차 중요한 대외 입지를 차지하게 되었다. 1956년에는 소비에트 연방과 국교를 회복함과 동시에 [[유엔]]에 가입함으로써 국제 사회에 복귀하게 되고<ref name="동아"/>{{Rp|532}} 거의 모든 독립국과 국교를 맺고 외교를 행하고 있다. 다음 해인 1957년에 [[제1차 기시 내각|기시 노부스케 내각]]은 유엔 중심주의, 자유주의 국가들과의 협조, 아시아의 일원으로서의 입장 견지라는 외교 3원칙을 발표하였다.<ref name="동아"/>{{Rp|532}}
 
전통적으로 일본은 지리적으로 가까운 동아시아 각국과 깊은 관계를 유지해 왔고 메이지 유신 이후에는 서양을 비롯해 세계 각국과 국교를 텄다. 일본은 전 세계 국가와 우호 관계를 맺고 있는데 현재 일본은 맹방인 미국과의 외교를 가장 중요시하고 있다([[일본과 미국 간의 상호 협력 및 안전 보장 조약]] 참조).<ref>[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japan/423054.html 미·일동맹 얻었지만, 하토야마 ‘상처투성이’] [[한겨레]], 2010년 5월 28일</ref> 태평양 전쟁 이후 체결된 조약에 따라 일본에는 미군이 주둔하고 있으며 2006년까지 미국은 일본의 최대교역국이었다. 하지만 하토야마 내각 이후 미일 관계는 각종 마찰이 일어나고 있다.<ref>[http://news.hankooki.com/lpage/world/200908/h2009083122282822510.htm 일본 선거혁명 이후 - 민주 "대등한 美日관계" 표방… 담담한 美] {{웨이백|url=http://news.hankooki.com/lpage/world/200908/h2009083122282822510.htm |date=20110808175050 }} [[한국일보]], 2009년 8월 31일</ref><ref>[http://www.donga.com/fbin/output?n=200909120064 日정권교체 계기로 美日관계 조정기 맞나] [[동아일보]], 2009년 9월 12일</ref><ref>[http://www.pressian.com/article/article.asp?article_num=40090912152302 日 민주당의 외교적 선택 : 미일동맹에서 동아시아외교로] [[프레시안]], 2009년 9월 12일</ref> 이웃한 [[대한민국]], [[중화인민공화국]], [[중화민국]]을 비롯하여 [[동남아시아]]와 [[오스트레일리아]], [[서유럽]] 각국과의 관계도 깊다. 다만 대한민국, 중화인민공화국, 중화민국, 러시아 등과 영토 문제 및 [[일본의 역사교과서 문제|역사교과서 왜곡 문제]]로 인해 계속 마찰을 빚고 있다.<ref>[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10&no=154168 일본 역사왜곡…갈길 먼 `역사 바로잡기`]{{깨진 링크|url=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10&no=154168 }} [[매일경제]], 2010년 3월 26일</ref><ref>[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0033183331 일본 초등교과서 역사왜곡은 민족주의 영토교육 강화 탓] [[한국경제]], 2010년 3월 31일</ref><ref>[http://www.asiatoday.co.kr/news/view.asp?seq=353088 “日 일방적 해저자원 개발, 외교문제 부를 것”] [[아시아투데이 (신문)|아시아투데이]], 2010년 4월 28일</ref> 특히 중화인민공화국과 중화민국과는 [[센카쿠 열도]](조어도 제도), 러시아와는 [[쿠릴 열도]] 남부에 있는 4개 섬([[이투루프 섬]], [[쿠나시르 섬]], [[시코탄 섬]], [[하보마이 군도]]), 대한민국과는 [[독도]]를 둘러싸고 영토 문제를 안고 있다. 1965년에는 대한민국과 [[한일기본조약]]을 체결하여 국교를 회복하였으며 경제의 고도 성장을 거치면서 국제적 지위가 점차 높아지는 반면 동남아시아에서는 반일 운동이 일어나는 등 마찰이 발생하기도 하였다.<ref name="동아"/>{{Rp|532}}
 
일본은 유엔에 경제적으로 많은 기여를 하고 있으나 그에 비해 지위가 제대로 평가받지 못하고 있다. 일본은 현재 [[유엔 안전 보장 이사회]]에서 비상임이사국 지위를 차지하고 있으며<ref>[http://news.hankooki.com/lpage/world/200810/h2008102002493722510.htm 日, 유엔 비상임이사국 10번째 선출] {{웨이백|url=http://news.hankooki.com/lpage/world/200810/h2008102002493722510.htm |date=20110808175013 }} [[한국일보]], 2008년 10월 20일</ref> [[독일]], [[브라질]], [[인도]]와 함께 상임이사국 진출을 계속 시도하는 국가인 이른바 [[G4 국가]]에 속한다.<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3&aid=0002535487 유엔 안보리 개혁 논의 개시..일본 상임국 도전] [[뉴시스]], 2009년 2월 20일</ref> 군사적으로는 [[한국 전쟁]] 당시 자위대를 후방에 파병한 것이 첫 활동이었으며<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09&aid=0000377864 "6ㆍ25 전쟁 당시 자위대 후방참전" 아사히신문 보도] [[매일경제]], 2004년 7월 2일</ref> [[2003년 이라크 침공]] 등을 계기로 [[자위대]]의 해외 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2&aid=0000026715 日, 이라크서 육상자위대 철수…"자이툰은 뭐하나?"] [[프레시안]], 2006년 6월 20일</ref><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3&aid=0003059911 日, 아이티에 자위대 파견…7000만 달러 추가 지원] [[뉴시스]], 2010년 1월 25일</ref>
 
==== 한일 관계 ====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와 [[대학교]] 등 현대 학교의 개념이 일본에 첫 소개된 것은 1872년 [[메이지 유신]] 이후였다.<ref>{{웹 인용 |url=http://www.fpri.org/footnotes/087.200312.ellington.japaneseeducation.html |제목=Beyond the Rhetoric: Essential Questions About Japanese Education |author=Lucien Ellington |publisher=Foreign Policy Research Institute |date=2003-12-01 |accessdate=2007-04-01 |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070405075716/http://www.fpri.org/footnotes/087.200312.ellington.japaneseeducation.html |보존날짜=2007-04-05 |깨진링크=예 }}</ref> 1947년 이후, 일본의 의무 교육 기간은 만6세부터 만15세까지에 해당하는 초등학교와 중학교의 9년이다. 의무 교육을 마친 거의 모든 학생들이 고등학교로 진학하며 [[일본 문부과학성|문부과학성]]에 의하면 2005년 기준 대략 75.9%의 고등학생이 대학교, 단기 전문 대학교를 비롯한 상위 학교로 진학하였다.<ref>{{웹 인용 |url= http://www.mext.go.jp/english/statist/05101901/005.pdf |제목= School Education |publisher= [[일본 문부과학성]] |format= PDF |accessdate= 2007-03-10 |보존url= https://web.archive.org/web/20080102112620/http://www.mext.go.jp/english/statist/05101901/005.pdf |보존날짜= 2008-01-02 |깨진링크= 예 }}</ref>
 
일본의 교육은 고등 교육 기관으로의 입학을 위한 경쟁이 매우 치열한 체계이다.<ref>{{웹 인용 |url=http://www.usyd.edu.au/news/international/226.html?newsstoryid=1568 |제목=Rethinking Japanese education |author=Kate Rossmanith |publisher=The University of Sydney |date=2007-02-05 |accessdate=2007-04-01 |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070910084238/http://www.usyd.edu.au/news/international/226.html?newsstoryid=1568 |보존날짜=2007-09-10 |깨진링크=예 }}</ref> 따라서 선호하는 대학이 편중되어 있는데, 그 중 [[도쿄 대학]]과 [[교토 대학]]이 최상위 순위를 차지하고 있어 경쟁이 심하다.<ref name="Global University Ranking">{{웹 인용 | url=http://www.globaluniversitiesranking.org/index.php?option=com_content&view=article&id=94&Itemid=131|제목=TOP - 100 (Global universities ranking)|publisher=Global Universities Ranking|year=2009|accessdate=2010-03-22|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100316173528/http://www.globaluniversitiesranking.org/index.php?option=com_content&view=article&id=94&Itemid=131|보존날짜=2010-03-16|깨진링크=예}}</ref><ref>{{웹 인용|url=http://www.topuniversities.com/university-rankings/world-university-rankings/2009/results|제목=THE - QS World University Rankings 2009 - top universities|publisher=QS TopUniversities|year=2009|accessdate=2010-03-22|보존url=https://www.webcitation.org/5n2pVof2G?url=http://www.topuniversities.com/university-rankings/world-university-rankings/2009/results|보존날짜=2010-01-25|깨진링크=예}}</ref><ref>[http://www.unn.net/News/Detail.asp?nsCode=40620 세계 500대 대학 순위 정상에 美 '하버드대'] 한국대학신문·[[상하이 자오퉁 대학]], 2007년 8월 7일 - 도쿄 대학은 20위를 차지하였다.</ref><ref>[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921251 하버드대 '부동의 1위'…세계대학 순위 발표] 미주 [[중앙일보]], 2009년 10월 8일 - 도쿄 대학은 22위를 차지하였다.</ref> OECD를 중심으로 이루어진 국제 학생 평가를 위한 프로그램에서 일본은 세계 6위를 차지하였다.<ref>[http://www.oecd.org/document/22/0,3343,en_2649_201185_39713238_1_1_1_1,00.html OECD’s PISA survey shows some countries making significant gains in learning outcomes], [[OECD]], 2007년 4월 12일 [http://www.oecd.org/dataoecd/42/8/39700724.pdf Range of rank on the PISA 2006 science scale]</ref>
 
일본의 교육 체계는 6-3-3-4제로, [[초등학교|소학교]] 6년, 중학교 3년, 고등학교 3년, 대학교 4년으로 되어 있다. 새 학기는 4월에 시작된다.<ref name="홍진희1"/>{{Rp|141}} 태어난 지 한 달 정도 되는 영아 때부터 아이를 맡겨서 사회적인 교육과 보육이 이루어지는 [[일본 후생노동성|후생노동성]] 산하의 탁아소(託兒所)와 같은 보육 시설이 있고<ref name="홍진희1"/>{{Rp|139}}, 대한민국이나 여러 다른 나라들같이 만 3세부터 본격적인 전문 교육 기관으로 [[일본 문부과학성|문부과학성]]의 관리를 받는 [[유치원]]에 다니게 된다.<ref name="홍진희1"/>{{Rp|140}} 만 6~7세부터는 초등학교와 같은 개념인 소학교를 다니기 시작하며 중학교와 고등학교로 진학할 때 입학 시험을 치르게 된다.<ref name="홍진희1"/>{{Rp|141}} 그렇기 때문에 사설 학원인 주쿠(塾) 등의 보충 학습, 심화 학습 등을 비롯한 사교육이 지나치게 성행하여 학교 수업이 경시된다는 비판을 받고 있으며 정부 또한 공교육 정상화를 도모하기 위해 제도의 개선을 계속 추진하고 있다.<ref name="홍진희1"/>{{Rp|142}}<ref>[http://news.mk.co.kr/newsRead.php?no=558974&year=2006 도쿄 초등5년생, 명문중 가려 3학년부터 학원다녀 ] 2006년 12월 24일</ref><ref>[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0801061856211&code=990105 기자메모 - 일본 교육개혁엔 ‘불도저’는 없다] [[경향신문]], 2008년 1월 6일</ref><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1&aid=0002736499 <세계 주요국의 사교육 대책> ②일본] [[연합뉴스]], 2009년 6월 28일</ref> 또 학교를 비롯한 사회 집단에서 이루어지는 집단 따돌림인 [[이지메]]도 문제가 되고 있어<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01466641 <日 학교 이지메는 '사회현상의 축도'..약자 때리기 빈번>] [[연합뉴스]], 2006년 11월 14일</ref> 등교 거부, [[자살]], [[히키코모리]], [[오타쿠]]와 같은 사회 문제가 발생하자<ref>[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0803280304055&code=970203 “아무나 죽인다” 日 히키코모리 공포… ‘은둔형 외톨이’ 무차별 살인 ] [[경향신문]], 2008년 3월 28일</ref><ref>[http://www.asiae.co.kr/news/view.htm?idxno=2008080811401248534&nvr=y 日 등교거부 중학생 10만명.. 34명 중 1명 꼴] [[아시아경제]], 2008년 8월 8일</ref> 이에 대한 대안을 위해 대한민국의 대안 학교와 동일한 개념인 프리스쿨과 같은 교육 시설이 등장하고 있다.<ref name="홍진희1"/>{{Rp|143}}<ref>[http://www.donga.com/fbin/output?n=200812100174 日 소수정예 ‘프리스쿨’ 다시 인기 ] [[동아일보]], 2008년 12월 10일</ref> 한편 대학교는 4년제 대학인 '대학'과 2년제 대학인 단기 대학, 전문 학교가 있으며 4년제 일반 대학은 학부제, 2년제 단기 대학은 학과제로 운영되고 있다.<ref name="홍진희1"/>{{Rp|145}}

편집

184,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