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8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정치 ==
근대 의회민주주의의 발상지이며 오래간 모범적인 양당 정치를 구현해온 나라로서 오늘날 민주주의를 발전시킨 나라이다. 정치체제는 입헌군주제로, ‘군주는 군림하되 통치하지 않는다’는 원칙에 의해, 군주의 권한 행사는 내각의 조언에 의하여 행해지고 있다. [[북아일랜드]] 의회는 상원(The House of Lords)과 하원(The House of Commons)의 양원제로 되어 있고 선거에 의해 선출되며, 상원은 약 1,190명의 의원으로, 하원은 651명의 의원으로 각각 구성되어 있다. 상원은 최근까지 '귀족들을 위한 의회'였으나 [[1997년]] [[토니 블레어]] 총리 집권 이후 [[이탈리아]]와 같이 직능 대표 단체로 만들기 위해 법적, 제도적 장치들이 계속 생겨나고 있다. 특징으로선 3대 정당제를 들 수 있다. 과거에는 [[영국 보수당|보수당]]과 [[자유당 (영국)|자유당]]이 양당 체제를 이루었으나, 1900년에 [[노동당 (영국)|노동당]]이 등장하였고 [[제1차 세계 대전]] 이후 자유당의 세력이 줄어들면서 대신 [[영국 노동당|노동당]]이 크게 성장하여 3당체제가 성립되었다. 현대에는 극우 정당인 [[영국 국민당]], 우익 정당인 [[영국 독립당]] 등이 등장했으나 기본적인 3당체제의 틀은 아직 유지 되고 있다. 현재 국가원수는 [[여왕]] [[엘리자베스 2세]]이다. 영국은 군주제와 민주주의가 한번에 같이 존재한다.
 
영국은 군주제와 민주주의가 한번에 같이 존재한다.
 
'''<big>주요 정당</big>'''
* [[노동당 (영국)|노동당]](35.7%, 232석)-지도자: [[제레미 코빈]]. 현재 야당(제2당), 전통적 중도좌파정당. '[[제3의 길]]' 최초 발상지.
*영국은 의원 내각제, 선거제도는 [[소선거구제]]만 채택하여 각 선거구마다 1명만을 뽑는 'First-past-the-post'방식으로 모든 의원을 선출한다. 법상 최장 5년마다 열리는 선거에서 의석수의 과반 이상을 확보한 당이 집권당이 되며, 이들이 내각(Cabinet)을 구성한다. 야당은 예비 내각(Shadow Cabinet)을 구성하여 집권시 어떤 정책을 실시할 것인가를 국민이 미리 알 수 있어 정치의 안정성과 지속성을 보장하고 있다. [[브렉시트]] 결정 이후 책임을 지고 물러나 현재 테레사 메이가 총리이다.
*'''<big>군주제</big>'''
 
=== 군주제 ===
==== 군주제의 시작 ====
영국의 [[군주제]](君主制)는 적어도 1,100년 전에 시작되었다. 현 여왕 엘리자베스 2세는 [[829년]] [[잉글랜드]]를 통일한 [[에그버트 왕]]의 직계 후손이다. 군주제의 역할은 수세기를 내려오면서 변화되었다. 초기 군주들은 절대 권력을 행사했지만 이는 의회와 사법부의 발달로 축소되었다. 왕과 의회의 권력 투쟁으로 [[1689년]] 제한된 [[입헌 군주제]]가 확립되었다. 현대 [[민주주의]] 정치 제도의 확립과 함께 [[19세기]] 말에는 [[정치]]면에서 군주의 능동적 역할이 최소화되었다. 오늘날의 [[군주]]로서 현재 왕은 국가 원수의 역할을 한다.
경지 비율이 높은 지방은 동부의 앵글리아·켄트·링컨셔 등이고, 잉글랜드 중앙부와 북부, 웨일스, 스코틀랜드에서는 목초지의 비율이 크다
 
.수산업은 북해와 아이리시해(海)를 중심으로 한 근해 어업과 아일랜드, 그린란드, 노르웨이 북해안 등지의 원양어업으로 나뉜다.
 
1995년의 어획고는 242만 2,000 t에 달하고 있으며, 스코틀랜드에서는 주요 산업의 하나로 되어 어업 종사자는 2만 2,000명이며, 이 밖에 계절적으로 약 6,000명이 종사하고 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