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란봉악단"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 바이트 제거됨 ,  1년 전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10)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10))
== 악단의 시작 ==
=== 창단 배경 ===
"나의 첫 사랑은 음악"이라는<ref>{{뉴스 인용 |저자=최선영 |제목=김 총비서 '음악은 나의 첫사랑' |url=http://www.tongi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954 |뉴스=통일뉴스 |출판사= |위치= |날짜=2001-02-25 |확인날짜=2018-02-24 |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170807152839/http://www.tongi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954 |보존날짜=2017-08-07 |깨진링크=아니오 }}</ref> 유명한 인생지론을 갖고 있던 [[김정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국방위원장]]은 "음악은 정치에 봉사해야 한다. 정치가 없는 음악은 그 향기가 없는 꽃과 같으며, 음악이 없는 정치는 그 심장이 없는 정치와 같다."라고 규정하였다.<ref>{{뉴스 인용 |저자= |제목=北김정일 "음악은 정치에 봉사해야" |url=http://news.khan.co.kr/kh_news/cp_art_view.html?artid=20091020162240A |뉴스=경향신문 |출판사= |위치= |날짜=2009-10-20 |확인날짜=2018-02-24 }}</ref> 나아가서 북측의 매체 '[[우리민족끼리]]'는 김정일이 "인류 정치사상 최초로 음악정치라는 새로운 경륜을 창조하고 또한 그것을 빛나게 현실화한 위대한 정치가"라고 찬양하였다.<ref>{{뉴스 인용|저자=|제목=북한 매체 '인류정치사상 처음으로 음악정치 구현'|url=http://www.dailynk.com/korean/read.php?cataId=nk09000&num=77637|뉴스=데일리NK|출판사=|위치=|날짜=2009-10-20|확인날짜=2018-02-24|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170807192301/http://www.dailynk.com/korean/read.php?cataId=nk09000&num=77637|보존날짜=2017-08-07|깨진링크=아니오}}</ref> 다시 말해 북한의 음악은 [[노동당 유일사상 10대 원칙|유일사상]]과 부자세습 체제의 구축을 위한 도구로 사용되고 있으며 또한 그 목적은 인민들에게 공산주의에로의 투쟁을 고무시켜 주고 계급교양 및 선전선동의 수단으로 사용하는데 있다고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민경찬 교수는 설명하였다.<ref>{{웹 인용 |url=http://www.sac.or.kr/magazine/s_m_view_a.jsp?mag_id=1062 |제목=북한음악의 이해 |저자=민경찬 |날짜=1990-07 |웹사이트= |출판사= |확인날짜=2018-02-24 |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170807153304/http://www.sac.or.kr/magazine/s_m_view_a.jsp?mag_id=1062# |보존날짜=2017-08-07 |깨진링크=아니오 }}</ref>
 
정창현 [[국민대]] 겸임교수는 정치적인 해석으로 모란봉악단의 결성은 [[김정일]]시대의 음악정치를 [[김정은]]시대에 계승 발전시키려는 의도가 있다고 분석하였다.<ref>{{뉴스 인용 |저자=정창현 |제목=대중음악계의 새로운 아이콘 모란봉악단 앞세운 '열린 음악정치' - 정창현의 '김정은시대 북한읽기' |url=http://www.tongi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03484 |뉴스=통일뉴스 |출판사= |위치= |날짜=2013-07-29 |확인날짜=2018-02-24 |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180720135557/http://www.tongi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03484 |보존날짜=2018-07-20 |깨진링크=아니오 }}</ref> 다시 말해 김정일시대의 음악정치가 이른바 조선식 전자음악을 연주한다는 [[왕재산경음악단]](1983년 창단, 그후 왕재산예술단으로 변경)과 [[보천보전자악단]](1985년 창단) 그리고 조선식 팝스오케스트라인 [[은하수관현악단]](2009년 창단)으로 대표된다면 김정은시대의 음악정치는 2012년 모란봉악단으로 그 화려한 시작을 보여준다고 말할 수 있다.

편집

204,0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