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문세족"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9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태그: m 모바일 웹
고려 후기의 지배세력으로서 권문세족의 성립 시기는 대원(對元) 관계가 안정되는 충렬왕대(재위 1274~1308)로 보는 것이 일반적이며, 구체적으로는 1308년에 충선왕이 복위하여 발표한 교서에서 ‘재상지종(宰相之宗)’이라 하여 왕실과 혼인할 수 있는 가문을 나열한 데서 그 존재가 확인된다. 왕실과 혼인할 수 있는 가문이란 당시 고려의 최고 가문을 뜻하므로 그것은 곧 당시 지배세력의 구성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재상지종’으로 언급된 가문은 경주 김씨(慶州金氏), 언양 김씨(彦陽金氏), 정안 임씨(定安任氏)[<nowiki/>[[장흥 임씨|장흥 임씨(長興任氏)]]], 경원 이씨(慶源李氏), 안산 김씨(安山金氏), 철원 최씨(鐵原崔氏), 해주 최씨(海州崔氏), 공암 허씨(孔巖許氏), 평강 채씨(平康蔡氏), 청주 이씨(淸州李氏), 당성 홍씨(唐城洪氏), 황려 민씨(黃驪閔氏), 횡천 조씨(橫川趙氏), 파평 윤씨(坡平尹氏), 평양 조씨(平壤趙氏) 등 15개이다.
 
[[최영]]으로 대표되는 권문세족은 [[고려 창왕우왕]] 말인 [[1388년]]부터 세력이 약화되었으며, [[고려 공양왕]] 때는 [[신진 사대부]]에게 주도권을 빼앗겼고, [[조선 태조]] 때 완전히 몰락하였다.
 
== 같이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