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스닙"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0 바이트 제거됨 ,  2년 전
잔글
"설탕당근"을 "파스닙"으로 바꿈
잔글 (Brett Cox님이 설탕당근 문서를 파스닙 문서로 이동하면서 넘겨주기를 덮어썼습니다)
잔글 ("설탕당근"을 "파스닙"으로 바꿈)
{{생물 분류
|이름=설탕당근파스닙
|색=식물
|그림=Parsnips-1.jpg
|목=[[미나리목]]
|과=[[미나리과]]
|속=[[설탕당근속파스닙속]]
|종='''설탕당근파스닙'''
|학명=''Pastinaca sativa''
|학명_명명=[[칼 폰 린네|L.]]
}}
 
'''설탕당근''' 혹은 '''파스닙'''( parsnip, ''Pastinaca sativa'')은 뿌리채소로 [[당근]]과 흡사한 식물이다. 당근과 비슷하게 생기긴 했지만 색깔이 훨씬 하얗고 특히 요리했을 때 더 달다. 당근처럼 유라시아 대륙 원산이며 고대부터 식용으로 먹었다. 그러나 아직까지 고고학적 증거는 충분히 확인되지 못했다. [[로마시대]]에는 당근과 설탕당근파스닙 두 종 모두 색이 흰 빛이었으며 구분이 되지 않았다고 한다. 더욱이 그리스와 라틴 고전에 ''pastinaca''로 불리며 자랐던 것으로 보여 확실히 구분하기가 난해하다고 한다.<ref>Daniel Zohary and Maria Hopf, ''Domestication of plants in the Old World'', third edition (Oxford: University Press, 2000), p. 203</ref>
 
== 사용법 ==
[[감자]]가 구대륙으로 유입되기 전까지 설탕당근과파스닙과 튤립의 구근이 식재료로 널리 쓰였다. 끓이거나 살짝 구워서 먹을 수 있으며 [[스튜]]나 [[수프]]에 넣어서 먹는다. 첨가할 경우 조금 더 수프의 국물이 걸쭉해진다고 한다. 구워서 먹는 것은 [[크리스마스]] 때 많이 먹으며 영어권에서 널리 쓴다. 날것 혹은 튀겨먹기도 한다.
 
[[지중해]] 연안이 원산이며 다 자라도 작은 당근 크기이다. [[로마 제국]]이 유럽 대륙 전역으로 확장해 가면서 일부 주민들이 북쪽 지방으로 가서 설탕당근을파스닙을 심었다고 하는데 북쪽에서는 더 크게 자랐다고 한다.
 
== 영양 ==
 
== 야생종의 위험성 ==
야생 설탕당근을파스닙을 캐서 먹으면 [[식물광선피부염]](phytophotodermatitis)에 걸릴 수 있다.<ref>[http://www.pubmedcentral.nih.gov/articlerender.fcgi?artid=1343418 Phytophotodermatitis associated with parsnip picking]</ref>
 
특히 야생종에는 독성이 많아서 인체에 치명적일 수 있다. 잎, 줄기, 뿌리, 열매 모두가 독성을 포함할 소지가 높다. 식용 설탕당근과파스닙과 구분하기 가장 좋은 법은 야생종이 자줏빛의 줄기맥과 털이 없는 줄기로 되어 있다는 것이다.
 
== 사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