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3 바이트 추가됨, 6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익룡''' (翼龍,{{IPAc-en|ˈ|t|ɛr|ɵ|s|ɔr}}, [[그리스어]] πτερόσαυρος, ''pterosauros,'' 프테로사우로스에서 온 말로 "날개달린 도마뱀"이라는 의미)은 "익룡" 분지군, 혹은 "익룡"[[목 (생물학)|목]]에 해당하는 하늘을 나는 파충류였다. 익룡은 [[트라이아스기]] 후기에서부터 [[백악기]]가 끝날 때까지 (2억 2800만 년에서 6600만 년 전 사이) 생존했다.<ref name=pterosaur_distribution>Barrett, P. M., Butler, R. J., Edwards, N. P., & Milner, A. R. (2008). Pterosaur distribution in time and space: an atlas. ''Zitteliana'', 61-107. [http://epub.ub.uni-muenchen.de/12007/1/zitteliana_2008_b28_05.pdf]</ref> 익룡은 알려진 [[척추동물]] 중 가장 먼저 동력비행(powered flight)을 진화시켰다. 익룡의 날개는 피부, 근육, 그리고 기타 조직이 막(membrane)을 구성하고 있으며, 엄청나게 길어진 네번째 손가락과 발목 사이를 이어준다.<ref name=Elgin2011>{{저널 인용|이탤릭체=예|author=Elgin RA, Hone DWE, Frey E |title=The Extent of the Pterosaur Flight Membrane |journal=Acta Palaeontolocia Polonica |volume=56 |issue=1 |pages=99–111 |year=2011 | doi=10.4202/app.2009.0145 }}</ref> 초기의 익룡들은 턱이 길고 많은 수의 이빨과 긴 꼬리를 가지고 있었으며 나중에 나타난 종류들은 꼬리가 매우 짧았고 이빨이 없는 종류도 있었다. 많은 익룡들의 피부는 피크노파이버로 알려진 섬유로 마치 포유류의 털가죽처럼 몸과 날개의 일부에 덮여 있었다. 익룡의 성체 크기는 아주 작은 [[네미콜롭테루스]]에서부터 하늘을 날던 동물 중에선 가장 컸던 [[퀘찰코아틀루스]]와 [[하체고프테릭스]]까지 매우 다양했다.<ref name=WangX08>{{저널 인용|이탤릭체=예|author=Wang X, Kellner AW, Zhou Z, Campos Dde A |title=Discovery of a rare arboreal forest-dwelling flying reptile (''Pterosauria, Pterodactyloidea'') from China |journal=Proc. Natl. Acad. Sci. U.S.A. |volume=105 |issue=6 |pages=1983–7 |year=2008 |pmid=18268340 |pmc=2538868 |doi=10.1073/pnas.0707728105 }}</ref><ref name=lawson1975>{{저널 인용|이탤릭체=예|author=Lawson DA |title=Pterosaur from the Latest Cretaceous of West Texas: Discovery of the Largest Flying Creature |journal=Science |volume=187 |issue=4180 |pages=947–948 |date=March 1975 |pmid=17745279 |doi=10.1126/science.187.4180.947 |authorlink=Douglas A. Lawson }}</ref><ref name=buffetautetal2002>{{저널 인용|이탤릭체=예|author=Buffetaut E, Grigorescu D, Csiki Z |title=A new giant pterosaur with a robust skull from the latest cretaceous of Romania |journal=Naturwissenschaften |volume=89 |issue=4 |pages=180–4 |date=April 2002 |pmid=12061403 |doi=10.1007/s00114-002-0307-1}}</ref>
 
익룡은 대중매체와 일반적인 사람들에 의해 흔히 하늘을 나는 [[공룡]]으로 지칭되곤 하지만 이것은 틀린잘못된 말이다. "[[공룡]]" 은 [[조반류]]와 [[용반류]]의 마지막 공통조상의 후손인 [[파충류]]와 [[포유류]]의 중간단계인 [[동물]]들을 가리키는 말이며 현대의 과학계의 의견은 [[어룡]]이나 [[수장룡]]을 비롯한 다양한 종류의 멸종한 해양 [[파충류]]들은 물론 익룡 역시 여기(공룡)에 포함되지 않는다는 것이다.<ref name=MJB04dino>{{서적 인용|이탤릭체=예|last=Benton |first=Michael J. |authorlink=Michael J. Benton |editor=Weishampel, David B.; Dodson, Peter; and Osmólska, Halszka (eds.)|title=The Dinosauria |edition=2nd |year=2004|publisher=University of California Press |location=Berkeley |isbn=0-520-24209-2 |pages=7–19 |chapter=Origin and relationships of Dinosauria}}</ref> (위에 언급된 다른 파충류들과는 달리 익룡은 공룡과 함께 새와 더 관련이 있다.)
 
== 특징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