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브도키야 로푸히나"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왕족 정보
|이름 = 에우독시아예브도키야 로푸키나로푸히나
|원래 이름 = {{llang|ru|Евдоки́я Лопухина}}
|그림 = Eudoksja.jpeg
|후임자2 =
 
|휘 = 에우독시아예브도키야 표도로브나 로푸키나로푸히나<br />({{lang|ru|Евдоки́я Фёдоровна Лопухина}})
|별호 =
|연호 =
 
|왕조 =
|가문 = [[로마노프가]] (결혼 후)
|아버지 = 표도르 아브라모비치 로푸킨
|어머니 = 우스티니아우스티니야 보그다노브나 르티시초바르티셰바
|배우자 = [[표트르 1세]]
|자녀 = [[알렉세이 페트로비치 황태자]]<br />알렉산드르 페트로비치 대공(요절)<br />파벨 페트로비치 대공(요절)
|종교 = [[러시아 정교]]
}}
'''에우독시아예브도키야 표도로브나 로푸키나로푸히나'''({{llang|ru|Евдоки́я Фёдоровна Лопухина}}, [[1669년]] [[8월 9일]] ~ [[1731년]] [[9월 7일]])는 [[러시아]]의 귀족이자 [[러시아 제국]] 차르인 [[표트르 1세]]의 첫 아내이다. 에우독시아 로푸키나는 당시 [[러시아]]의 귀족인 표도르 아브라모비치 로푸킨과 우스티니아 보그다노브나 르티시초바의 딸로 태어났다. [[1689년]] [[표트르 1세]]와 결혼하였고, 장남 [[알렉세이 페트로비치 황태자|알렉세이]]를 포함해 아들 3명을 낳았지만 평민 출신의 시종 [[예카테리나 1세|마르타 스캅론스카야]]에 푹 빠진 [[표트르 1세]]는 에우독시아가 성품이 모질다는 이유로 황후에서 폐위시키고 수도원으로 보냈다. [[1727년]] 그녀의 손자 [[표트르 2세]]가 제위에 오르자 [[모스크바]]로 돌아왔다.
 
예브도키야 로푸히나는 당시 [[러시아]]의 귀족인 표도르 아브라모비치 로푸힌과 우스티니야 보그다노브나 르티셰바의 딸로 태어났다. [[1689년]] [[표트르 1세]]와 결혼하였고, 장남 [[알렉세이 페트로비치 황태자|알렉세이]]를 포함해 아들 3명을 낳았지만 평민 출신의 시종 [[예카테리나 1세|마르타 스캅론스카야]]에 푹 빠진 [[표트르 1세]]는 예브도키야가 성품이 모질다는 이유로 황후에서 폐위시키고 수도원으로 보냈다. [[1727년]] 그녀의 손자 [[표트르 2세]]가 제위에 오르자 [[모스크바]]로 돌아왔다.
 
[[분류:1669년 태어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