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동"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8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14)
(106.251.70.253(토론)의 22765412판 편집을 되돌림)
태그: 편집 취소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14))
 
== 개요 ==
양재동은 “어질고 재주있는 사람이 많이 산다”하여 지은 동명으로 [[조선시대]] 말까지 [[경기도]] [[과천군]] 동면의 양재동이라 칭해오던 것을 일제때 경기도 구역확정에 따라 [[경기도]] [[시흥군]] 신동면 양재리로 정하였다. 광복 후 [[1963년]] [[서울특별시]]에 편입되면서 양재동이라 개칭되어 오늘에 이른다. 이 곳은 예전에 교통의 요지로 [[말죽거리]]로 애칭되었으며, 상업활동이 활발하던 지역으로, 특히 [[한강]]을 북쪽에 끼고 있는 [[구룡산 (서울)|구룡산]]과 [[대모산]]의 북서쪽 기슭과 [[양재천]] 남북의 구릉 및 평야지대를 이룬 천연의 지형으로서 생활의 터전으로 삼기에 충분했기에 [[양재천]] 연안의 농경지가 있어 벼농사가 행해졌던 중심지였는데, [[1970년]] [[경부고속도로]] 개통으로 택지로 조성되었다.<ref>[http://www.seocho.go.kr/site/vf/page.jsp?code=vfk020000000 양재동의 유래 및 연혁] {{깨진 링크웨이백|url=http://www.seocho.go.kr/site/vf/page.jsp?code=vfk020000000 |date=20150927180152 }}, [[2012년]] [[6월 20일]] 확인</ref> 현재도 [[양재역]]은 교통의 요충지이다. [[경부고속도로]]가 관통하여 [[서울]]의 고속도로 관문이다.
 
== 연혁 ==

편집

298,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