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53년 동독 폭동 사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영어판 분류 정보를 이용.+분류:독일의 항의행동; 예쁘게 바꿈
잔글 (영어판 분류 정보를 이용.+분류:독일의 항의행동; 예쁘게 바꿈)
 
== 배경 ==
동독 정부가 건설 노동자의 노르마(노동의무할당량)를 인상하자 이에 반대하여 일어난 파업이 반정부 운동으로까지 확대된 것이다.
 
== 경과 ==
그해 9월의 [[서독]] 총선거를 앞두고 전 세계에 파문을 일으켰던 사건이었다. 폭동 사태가 일어나기 6일 전인 6월 11일 동독 정부는 독일 통일의 길을 트기 위하여 종래의 강압적인 사회주의화 정책을 완화하는 새로운 조치를 발표하였으나, 근본적으로 [[소련군]]의 점령과 [[독일 사회주의통일당|사회주의통일당]]의 지배에 불만을 품고 있던 동베를린 시민들은 6월 17일 봉기하여 사회주의통일당 본부와 기타 기관을 습격하였다. 이 의거는 동베를린뿐만 아니라 동독 전역으로 파급되었으나 소련군 전차부대의 출동으로 진압되었다.
== 출처 ==
* [http://www.ib.hu-berlin.de/~pbruhn/juni1953.htm Bibliographical Database of the International Literature on the Uprising of June 17, 1953 in the GDR]
[[분류:독일-소련 관계]]
[[분류:1953년 독일]]
[[분류:독일의 항의행동]]

편집

1,173,6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