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1 바이트 제거됨 ,  2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대월지 ===
장건은 흉노와의 원수지간인 [[월지]]의 왕에게 한과의한나라와의 동맹을 설명하였지만, 월지 왕은 이것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미 월지는 새로운 땅에 정착하여 풍부한 생활을 누리고 있었기 때문에 다시 동쪽으로 돌아가 흉노와 싸울 이유가 없었던 것이다. 흉노에 대한 복수심은 이미 과거의 일이었다.
 
=== 귀향 ===
 
=== 흉노 원정 ===
기원 전 123년, 무제는 대장군 위청으로 하여금 흉노흉노를 정벌 원정군을 출발시킨다공격한다. 여기서 장건은 경험과 지리 지식을 활용하여 크게 공헌하였고, 위위(衛尉) 박망후(博望侯)로 제수받게 된다. 그러나 기원전 121년의 원정에서전쟁의 기일을 맞추지 못한 것을 문책받아 평민으로 강등되었다.
 
== 천산남로 ==
장건이 서역을 여행하는 도중에 촉(사천) 명산의 대나무와 옷감을 현지 사람이 가지고 있는 것을 보고, 어떻게 손에 넣었는 지 묻자, 인도의 상인으로부터 샀다고 했다. 이것에 의해 촉으로부터 [[윈난]] → [[미얀마]]를 통하는 인도로 연결된 루트가 있는 것을 알고서, 장건은 무제에게 [[윈난]]을 한에 복속시키라는 건의를 몇 번이나 한다. 하지만 루트를실행되지 통하여 서역으로 연결된 루트를 개척한다못하였다.
 
한나라는 [[흉노]]에 대항하는 또 다른 방법으로 [[오손]](烏孫)과의 동맹을 생각하고 기원 전 119년에 장건을 오손의 사자로 보낸다. 장건은 오손의 군주 [[엽교미|곤미]]에게 혼인동맹과 동방 이주를 제안했고, 당장은 오손의 국내 사정으로 인해 거절되었으나 점차 오손과 한나라의 관계는 개선되어 장건 사후에 마침내 혼인동맹을 맺게 된다.

편집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