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 바이트 제거됨 ,  7개월 전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같은 해 형주목 [[유표 (후한)|유표]]가 죽자 조조는 형주를 침공하고, 유표의 후계자 [[유종 (후한)|유종]]은 조조에게 항복한다. 남쪽으로 도망온 [[유비]]는 [[제갈량]]을 손권에게 사자로 보냈다. 손권은 개전과 항복을 놓고 결단하지 못했는데, 제갈량에게 설득당해 유비와 동맹을 체결하여 조조와 싸우기로 결정하였다. 그 무렵 조조로부터 “이번에 수군 80만의 군세를 정비하여 그대와 오나라 지역에서 사냥을 하고 싶다”라는 편지가 당도했다. 군신들은 항복하지 않으면 토벌하겠다는 조조의 최후통첩으로 알고 두려워했다. 장소 등이 항복을 주장하며 신료들 간에 논의가 길어지자 손권도 차츰 마음이 약해지기 시작했다. 하지만 항전파 주유<ref>주유는 [[황개]]에게 일부러 항복을 주장하도록 비밀리에 지시했고 황개는 항복을 고집했다가 주유에게 곤장을 맞은 것을 빌미로 조조에게 거짓투항을 하게 된다.</ref> 의 한마디로 개전을 결의, 손권은 책상 모서리를 칼로 자르며 “앞으로 항복을 입에 담는 자는 이 책상과 같은 운명이 될 것”이라며 단호한 의지를 표명했다. 전황은 조조 진영에서 역병이 돌고 황개의 거짓 항복이 조조에게 통해서 싸움이 우세하게 전개되어갔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적벽에서 조조군을 완전히 격파하였다.
 
[[209년]] 주유는 1년간의 공방 끝에 [[조인]]을 남군에서 퇴각시켜 그 지역을 평정했다. 손권은 주유를 남군태수로 임명하고 좌장군 유비가 형주목을 맡아 공안에 근거지를 구축했다. 그러나 손권은 [[조조]]를 같이 견제할 수 있는 [[동맹]]세력을 얻고자, 여동생 [[손부인]](?-?)을 부인과 사별한 유비와 혼인하게 함으로써 우호 관계를 깊게 하였다. 여동생 손부인은 [[무예|무술]]을 즐기고, 생각이 민첩하며, 성격이 강맹(强猛)한 여걸이었다. <ref>{{서적 인용|url=|제목=사람을 품는 능굴능신의 귀재 유비: 속내를 감추고 은밀히 지배한다|저자=자오위핑|날짜=2015년 5월 18일|출판사=위즈덤하우스|확인날짜=}}</ref>
 
[[211년]]에는 자신의 본거지를 말릉으로 옮기고, 다음해 [[건업]](建業)으로 개명했다.

편집

1,373,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