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3개월 전
[[2011년]] 10월 18일 조범현 감독이 사임하고 선동열 전 삼성 감독이 지휘봉을 잡게 되었다. 수석코치 자리에는 이순철 전 [[LG 트윈스]] 감독이 취임하면서 [[해태 타이거즈]]를 빛냈던 선수들이 지도자로서 돌아오게 되었다. 그러나 2012년도 5위로 마감하면서 아깝게 포스트시즌 진출에 탈락하고 만다. 그 후 [[롯데 자이언츠]]에서 [[김주찬]]을 FA로 새롭게 영입하는 등 2013 시즌 우승을 위해 힘썼으나, [[김주찬]]이 시즌 초기에 부상 당해 라인업에서 이탈하고, [[SK 와이번스]]와 실패라 회자되는 2대2 트레이드를 단행, 베테랑 [[김상현]]을 타 팀으로 보냈다. 시즌 초에는 우승후보로 뽑히며 상승세를 보였으나 가면 갈수록 안좋은 성과를 보이는 안타까운 성적이 나왔다. 결국 전반기 종료 후 5위까지 추락했다. 이후 기아 타이거즈는 패배에 패배를 거듭하며 8위로 2013 시즌을 마쳤다. 시즌이 끝나고 이순철 수석코치가 성적 부진의 책임을 갖고 사임하고, 2군 감독이었던 [[한대화]] 감독이 수석코치 자리를 차지하였다. [[2014년 한국프로야구|2014년 시즌]]부터는 [[무등야구장]]을 떠나 [[광주 기아 챔피언스 필드]]로 홈구장을 옮겼으나 8위라는 초라한 성적을 남겼다. 포스트시즌 3년 연속 탈락에도 불구하고 선동열 감독은 재계약에 성공하는 역대 최초의 감독이 되었으나, 많은 팬들이 재계약에 반대했고, 안치홍이 경찰청 입대를 선언하자 "임의탈퇴 공시하겠다"라는 발언이 나온 사실이 드러난 후 팬들의 항의로 재계약 6일 만인 2014년 10월 25일, 결국 KIA 타이거즈 감독직을 사퇴했다.
 
=== [[2015년]] ~ 2019.5.16 : [[김기태 (1969년)|김기태]] 감독 시대, 그리고 11번째 우승 ===
 
==== 2015년 ====
 
"디펜딩 챔피언" 이라는 말과 무색하게 하위권을 전전하였다. 후반기에 좋은 성적을 내어 시즌 최종성적 5위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였으나,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넥센 히어로즈]]에게 6대 10으로 패배하여 포스트시즌이 한 경기 만에 끝나게 되었다.
 
<br />
 
== 정규 리그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