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충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735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 생애 ==
조충지의 조상은 대대로 추현({{lang|zh|遒縣}}, 오늘날의 [[라이수이 현|라이수이현]])에 살아왔으나 조충지의 할아버지인 조창({{lang|zh|祖昌}})은 전란을 피해 강남으로 이주, 송나라의 대장경({{lang|zh|大匠卿}})이 되어 각종 토목건축 사업을 맡아 진행했다. 조충지의 아버지 역시 송나라를 섬겼고 지식인으로 알려졌다.
 
조충지는 중국 남북조시대의 저명한 '''과학자'''이자 '''역학자''' '''수학자''' 세계 최초로 원주율의 값을 소수점 아래 6자리 까지 정확히 계산한 인물로 알려져있다. 조충지의 조상은 대대로 추현({{lang|zh|遒縣}}, 오늘날의 [[라이수이 현|라이수이현]])에 살아왔으나 조충지의 할아버지인 조창({{lang|zh|祖昌}})은 전란을 피해 강남으로 이주, 송나라의 대장경({{lang|zh|大匠卿}})이 되어 각종 토목건축 사업을 맡아 진행했다. 조충지의 아버지 역시 송나라를 섬겼고 지식인으로 알려졌다.
조충지는 429년 건강(오늘날의 [[난징]])에서 태어났다. 그의 가문은 대대로 천문학에도 조예가 있었기에 조충지는 어릴 때부터 수학,천문학,기계에 관심을 보였다. 학문에 대한 조충지의 재능은 [[유준 (효무제)|송 효무제]]에게도 알려져 조충지는 효무제에 의해 연구기관인 화림학성({{lang|zh|華林學省}})에 보내졌다. 461년에는 남서(오늘날의 [[전장 시|전장]])의 자사부의 종사가 되었다.
 
조충지는 429년 건강(오늘날의 [[난징]])에서 태어났다. 그의 가문은 대대로 천문학에도 조예가 있었기에 조충지는 어릴 때부터 수학,천문학,기계에 관심을 보였다. 조충지의 집안은 대대로 나라의 역법을 관장하는 '''천문학자''' 집안에서 태어났다. 그 덕분에 어려서 수학 외에도 다양한 기술을 배울 수 있었는데 아버지로부터 수학과 천문학 역법과 관련한 과학까지 배웠다. 조충지는 늘 태양과 별의 운행을 관찰해 기록하는 습관이 있었다고 한다. 조충지는 나라의 발전과 국민의 안녕을 위해 천문과 역법을 연구하는 일이 자신의 천직이라고 믿었다. 학문에 대한 조충지의 재능은 [[유준 (효무제)|송 효무제]]에게도 알려져 조충지는 효무제에 의해 연구기관인 화림학성({{lang|zh|華林學省}})에 보내졌다. 461년에는 남서(오늘날의 [[전장 시|전장]])의 자사부의 종사가 되었다.
 
500년에 사망하였다.

편집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