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6 바이트 제거됨 ,  4개월 전
→‎살인사건: 오기 수정
== 살인사건 ==
{{본문|여고생 콘크리트 살인사건}}
[[1988년]] [[11월 25일]], 가미사쿠는 '''미야노 히로시'''({{lang|ja|宮野裕史}}), '''미나토 노부하루신지'''({{lang|ja|湊伸治}}), '''와타나베 야스시'''({{lang|ja|渡邊恭史}}) 등과 공모하여 아르바이트를 끝내고 귀가 중이던 '''후루타 준코'''(古田順子, 당시 16)를 감금하고 지속적으로 폭행 등을 가하여 이듬해 [[1월 4일]] 준코를 사망에 이르게 했다. 사체는 [[1월 5일]], 55[[갤런]] 들이 드럼통에 넣어 콘크리트를 채운 다음 바다에 버렸다.
 
당시 가미사쿠는 '소년 B'로 통칭되었으며, 미야노는 A, 미나토와 와타나베가 각각 C와 D로 통칭되었다. 이 사건으로 가미사쿠는 5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형을 선고받고 복역하게 된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