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7 바이트 추가됨 ,  2개월 전
1991년 가을 들어서 소련은 급속도로 무너졌다. 8월에서 12월 사이 10개 공화국이 또 다른 쿠데타의 공포로 독립을 선언했다. 9월 말이 되면 고르바초프는 모스크바 외엔 영향력이 닿질 않았다. 여기에 크렘린을 포함한 소련 정부의 잔재들을 인수하기 시작한 옐친과도 충돌을 빚었다.
 
9월 12일 [[유엔 안전 보장 이사회 결의]] [[유엔 안전 보장 이사회 결의 제709호|제709호]], [[유엔 안전 보장 이사회 결의 제710호|제710호]], [[유엔 안전 보장 이사회 결의 제711호|제711호]]가 투표없이 통과되고 9월 17일에 [[유엔 총회 결의]] 46/4, 46/5, 46/6이 통과되면서 리투아니아, 라트비아, 에스토니아가 [[유엔]]에 가입했다.<ref>{{웹 인용 |url = https://www.un.org/en/sc/documents/resolutions/1991.shtml |제목 = Resolutions adopted by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in 1991 |출판사 = 유엔 |날짜 = 1991년 |확인날짜 = 2018년 2월 20일}}</ref><ref>{{웹 인용 |url = http://research.un.org/en/docs/ga/quick/regular/46 |제목 = 46th Session (1991–1992) – General Assembly – Quick Links – Research Guides at United Nations Dag Hammarskjöld Library |출판사 = 유엔 |날짜 = 1991년 |확인날짜 = 2018년 2월 20일}}</ref> 11월 7일 들어선 거의 대부분의 언론에서 소련을 언급할 때 '구 소련'이라 언급하였다.<ref>{{뉴스 인용 |저자 = Serge Schmemann |제목 = Pre-1917 Ghosts Haunt a Bolshevik Holiday |url = http://www.nytimes.com/1991/11/07/world/pre-1917-ghosts-haunt-a-bolshevik-holiday.html?pagewanted=all |출판사 = 뉴욕 타임스 |날짜 = 1991년 11월 7일 |확인날짜 = 2018년 2월 20일}}</ref>
 
소련 붕괴의 최종장은 1991년 12월 1일 열린 [[1991년 우크라이나 독립 투표|우크라이나 독립 투표]]였다.<ref>{{뉴스 인용 |url =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1120300209204001 |제목 = 우크라이나共 獨立 확정 各國 지지 잇달아 |출판사 = 동아일보 |날짜 = 1991년 12월 3일 |확인날짜 = 2018년 2월 20일}}</ref> 이 투표에서 90%가 독립에 찬성했다.<ref>{{서적 인용|url = https://books.google.co.kr/books?id=F_QMCypjpXwC&pg=PA128&redir_esc=y#v=onepage&q&f=false |제목 = Ukrainian Nationalism in the 1990s: A Minority Faith |저자 = Andrew Wilson |출판사 = Cambridge University Press |쪽 = 128 |날짜 = 1997년 |확인날짜 = 2018년 2월 20일 |isbn = 0521574579}}</ref> 경제력과 정치력 면에서 러시아 다음으로 2위의 세력을 가지던 우크라이나가 탈퇴함으로써 소련을 제한된 규모로라도 유지하고자 했던 고르바초프의 노력은 물거품이 되었다.<ref>{{뉴스 인용 |url =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1120200209205001 |제목 = 蘇연방 붕괴 신호탄 |출판사 = 동아일보 |날짜 = 1991년 12월 2일 |확인날짜 = 2018년 2월 20일}}</ref> 러시아,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3개 공화국 지도자들은 연방을 대체할 대안에 대해 논의하기 시작했다.<ref>{{뉴스 인용 |url =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1120400289103001 |제목 = '무너진 소련' 어디로 갈까 연방유지 '고르비 최후의 꿈'도 물거품 |출판사 = 한겨례신문 |날짜 = 1991년 12월 4일 |확인날짜 = 2018년 2월 20일}}</ref>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