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제사장"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4 바이트 제거됨 ,  7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Gwl0711님이 코헨 가돌 문서를 대제사장 문서로 이동하면서 넘겨주기를 덮어썼습니다: 코헨 가돌은 2008년 영문위키의 문서제목에서 따온것으로 보이는데, 실용성이 전혀 없는 단어로 "대제사장"이 교계에서 사용하는 용어입니다.)
 
[[파일:PLATE4DX.jpg|섬네일|고대 유대교의 대제사장과 레위인들.]]
'''코헨 가돌대제사장'''(Kohen Gadol, {{llang|heHe|כהן גדול}}{{해석|큰 제사장}}) 또는 '''코엔 하가돌'''(Kohen ha-Gadol, {{llang|he|כהן הגדול}}{{해석|그 큰 제사장}})은 고대 [[이스라엘]] [[유대교]]의 '''대제사장'''(대사제)의 명칭이다직분이다. 대제사장은 [[제2차 성전]]이 파괴될 때까지 존재했다. 고대 이스라엘의 제정일치 시대에 가장 높은 지위 중의 하나였으며, 유일하게 일 년에 한번 [[지성소]]에 들어갈 권한을 가졌다. 이스라엘의 모든 사제들과 마찬가지로, 대제사장은 원칙적으로 [[아론]]의 혈통을 가졌으며, 세습되었다.
 
== 같이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