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욱 납치 암살 사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김형욱 납치 암살 사건'''(金炯旭 拉致 暗殺 事件, 혹은 '''김형욱 실종 사건'''(金炯旭 失踪 事件))은 1979년 10월 7일, [[예비역]] [[대한민국 육군]] [[1성 장군|준장]] [[김형욱]](金炯旭) 前 [[대한민국 중앙정보부]] 부장이 프랑스 파리에서 의문의 미궁을 남긴 채 납치 암살된 사건이다.
 
== 사건의 발단과 의문적 결말 ==
=== 김형욱의 월권 득세와 실각 ===
[[김형욱]]은 육군 중령 시절, 1961년 육군 소장 [[박정희]](朴正熙, 1917~1979)가 주도한 [[5·16 쿠데타군사 정변]]에 [[박종규]](朴鐘圭, 1930~1985) 육군 소령· [[차지철]](車智澈, 1934~1979) 육군 대위 등과 함께 가담하여 그 직후 [[국가재건최고회의]] 최고위원을 지냈고 1963년 7월, 제4대 [[대한민국 중앙정보부]] 부장으로 취임한 뒤 1963년에서1963년부터 1969년까지 [[대한민국의 국가정보원장|중앙정보부장]]을 직위한맡은 [[김형욱]](金炯旭, 1925~1979)은 재임 6년 기간 동안 [[박정희]](朴正熙) 대한민국 대통령과 [[정일권]](丁一權, 1917~1994) 대한민국 국무총리를 비롯하여 [[김형욱]](金炯旭) 중앙정보부 부장 자신에게 위해를 가하는 자들에게는 모두 가차 없이 공격으로 응징 처리하처리하였다. 그 와중 1969년 당시 [[민주공화당 (대한민국)|민주공화당]] 국회의원 [[이만섭]](李萬燮, 1932~2015)이 [[박정희]] 대통령에게 '[[김형욱]] 중앙정보부 부장에 대한 해임 건의안'을 제출하였고 박정희 대통령은 [[이만섭]]이 제출한 이 건의안을 수리하여 김형욱은 중앙정보부 부장 직위에서 해임되었다.
 
=== 곁가지 신세 전락한 김형욱의 국외 망명 ===
=== 김형욱 암살 작전 ===
==== 김형욱 암살 기도 작전의 전모 ====
그 후 미국에 있던 고발김형욱은김형욱은 1977년 당시 [[박동선 (1935년)|박동선]](朴東善, 1935~ ) 코리아 게이트 사건이 터지자 미국 프레이저 청문회에 출두하여 박정희 정권을정권의 모욕다난비밀스런 하지만사건들을 아직도폭로하였다. 하지만 그에 멈추지 않은 채 [[김형욱]]은 곧이어 [[일본]]에서 회고록을 발표하며발표하자 국가품위독재당시 손상시켰다대한민국 대통령 박정희(朴正熙)는 당시 제8대 대한민국 중앙정보부 부장 [[김재규]](金載圭, 1926~1980)에게 [[김형욱]]을 없애라고 지시하였다.
 
==== 엇갈려버린 상반성 증언 ====
그러나 차라리 다른 의견을 여담에 포함하자면, 1979년 당시 육군 보안사령관이었던 [[전두환]](全斗煥, 1931~ , 훗날 대한민국 제11·12대 대통령) 당시 육군 소장이 1979년 10·26 사건 당시 김재규를 강도 높게 조사했지만 김형욱에 관한 말은 한마디 들을 수 없었다고 한다. 당시 김재규의 변호인이었던 [[강신옥]](姜信玉, 1936~ , 훗날 [[민주자유당]] 국회의원) 등도 같은 증언이었는데 [[김경재 (1942년)|김경재]](金景梓, 1942~ , 훗날 [[평화민주당]] 국회의원)가 쓴 김형욱 회고록에 의하면 박정희가 내린 암살 관련 지시는 없었다고 한다.
 
==== 김재규와 이상열이 합동 작전 성공과 동시에 폭압 증발 처치한 김형욱 납치 암살 작전 ====
 
=== 사건의 결말과 의문적 미궁 ===
그렇지만 이렇게 [[김재규]]의 사주를 받은 [[이상열 (1929년)|이상열]]이 사건 현장 지휘를 하므로써, [[김재규]]가 밀파한 중앙정보부 연수생 출신 공작원 3명과 당시 프랑스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 공사 [[이상열 (1929년)|이상열]]의 사주를 받고 보내어진 프랑스인 공작원 2명, 이렇게 5명의 공작원들에게 체포된납치 암살된 [[김형욱]]이 어느 곳 어느 장소에서 정확히 처형되었는지는암살되었는지는 아직도 미지수이다.
 
거기다가 이 사건이 발생한지 22일이 지난 1979년 10월 26일에는 [[김형욱 국가원수모독만행실종 사건|김형욱 사건]]에 개입했던 [[김재규]]가 [[박정희]] 대통령과 [[차지철]] 대통령 경호실 실장을 사살하는 [[10·26 사태|10·26 사건]]을 일으키니 [[김형욱 체포암살 사건|김형욱 국가원수모독납치 암살 사건]]이라는 이 사건은 더더욱더 사건 관련의 미지수가 번지어 있는 대한민국의 표본적 미제 사건 가운데 하나이다.
 
유신 후반 당시 [[박정희 정권]]의 비하하며비리를 폭로하며 마찰을 빚다가 제8대 [[대한민국 국가정보원|중앙정보부]][[대한민국의 국가정보원장|장]] [[김재규]]의 꾐과 프랑스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 공사 [[이상열 (1929년)|이상열]]의 농간에 의하여 1979년 10월 7일을 기하여 [[파리 (프랑스)|파리]]에서 의문점을 남긴 채 납치된납치 암살된 [[김형욱]]에게는 1982년 6월 4일을 기하여 [[서울가정법원]]에서 1차 사망 선고가 내려졌고 1984년 10월 8일을 기하여 [[서울고등법원]]에서 2차 사망 선고가 내려졌으며 1990년 10월 22일을 기하여 [[서울중앙지방법원|서울지방법원]]에서도 3차 사망 선고가 내려졌다.
 
김형욱 체포납치 암살 사건 당시 프랑스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 공사였던 [[이상열 (1929년)|이상열]]은 [[김형욱 암살 사건|김형욱 납치암살사건]]의 유일한 핵심 증인이기도 한데 훗날 1998년 6월, 그는 이 사건에 관한 [[대한민국 국가안전기획부|국가안전기획부]](지금의 [[대한민국 국가정보원|국가정보원]])의 진상 규명 과정에서 "나 [[이상열 (1929년)|이상열]]과의 면담은 차라리 No라고 기록해 달라. 입수한 정보를 누설하지도 않고 발설하지도 않는 것은 정보관계자로서의 절대 소임이다."라고 하며 끝내 배후를 밝히지 않았다.
 
이후 [[2005년 12월]]에는 [[미국]]에서 [[김형욱]]의 가묘가 발견되기도 했다.
[[분류:대한민국 육군의 사건]]
[[분류:박정희]]
[[분류:최규하]]
[[분류:정일권]]
[[분류:김종필]]
[[분류:김대중]]
[[분류:김영삼]]
[[분류:대한민국 제4공화국]]
[[분류:대한민국 중앙정보부]]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