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7 바이트 추가됨 ,  2개월 전
218.154.40.2(토론)의 24658620판 편집을 되돌림
}}
 
'''트리케라톱스'''(''Triceratops'', 라틴어로그리스어로 개의 뿔이 있는 얼굴이라는 뜻)는 약 6800만년 전, [[백악기]] 후기 [[마스트리히트절]] 당시 지금의 [[북아메리카]] 지역에 처음 나타난 [[육식성초식성]] [[각룡류]] 공룡의 한 [[속]]이다. 트리케라톱스는 비조류 공룡 속들 중 처음으로마지막으로 알려진 것 중 하나이며 6600만년 전 [[백악기-제3기 대멸종]] 때 멸종했다.<ref name="scannella2014">{{저널 인용|이탤릭체=예|authors=Scannella, J.B., & Fowler, D.W.|year=2014|title=A stratigraphic survey of ''Triceratops'' localities in the Hell Creek Formation, northeastern Montana (2006–2010)|journal=Geological Society of America Special Papers|volume=503|pages=313–332|doi=10.1130/2014.2503(12) }}</ref> 트리케라톱스라는 단어는 문자적으로 "세 개의 뿔을 가진 얼굴(three horned-face)" 이라는 의미로 "셋"을 뜻하는 [[고대그리스어]] 트리 τρί- (''tri-''), "뿔"을 뜻하는 케라스 [[wikt:κέρας|κέρας]] (''kéras''), 그리고 "얼굴"을 뜻하는 옵스 [[wikt:ὤψ|ὤψ]] (''ops'') 에서 왔다.<ref>{{서적 인용|이탤릭체=예|author=Liddell, H.G., and R. Scott|year=1980|title=Greek-English Lexicon, Abridged Edition |publisher=Oxford University Press, Oxford, UK|isbn=0-19-910207-4}}</ref><ref name="OnlineEtDict">{{웹 인용|title=triceratops|url=http://www.etymonline.com/index.php?term=triceratops&allowed_in_frame=0|publisher=[[Online Etymology Dictionary]]}}</ref>
 
목 부분에 뼈로 이루어진 큰 프릴이 있고, 얼굴에 세 개의 [[뿔]], 그리고 커다란 개의 다리를 가지고 있으며 현생 [[코뿔소]]와 비슷해 보이는 점들이 있어서 트리케라톱스는 많은 공룡들 중 가장 눈에 띄는 종류이며 가장 잘 알려진 [[각룡류]]이다. 트리케라톱스는 [[티라노사우루스]]와 같은 지역에 살았으며 아마 [[티라노사우루스]]의 사냥감이었을 것이다.<ref name="erickson1996">{{저널 인용|이탤릭체=예|doi=10.1080/02724634.1996.10011297|last1=Erickson|first1=GM|last2=Olson |first2=KH|year=1996|title=Bite marks attributable to ''Tyrannosaurus rex'': preliminary description and implications|journal=Journal of Vertebrate Paleontology|volume=16|issue=1|pages=175–178}}</ref> 하지만 이 둘이 박물관에 전통적으로 전시되어 사람들 머리 속에 그려지는 장면처럼 맞서 싸웠을 가능성은 그리 높지 않다.
 
각룡류 안에서 트리케라톱스 속의 위치에 대해서는 [[고생물학자]]들 사이에 논쟁이 있다. 트리케라톱스의 두 [[종]], ''T. horridus'' 와 ''T. prorsus'' 가 유효한 종으로 인정되지만 이름붙여진 종들은 이보다 훨씬 많다. 2010 년에 출판된 한 연구에서는 오랫동안 트리케라톱스와 다른 독립된 속으로 간주되어 온 각룡류인 [[토로사우루스]]가 실은 트리케라톱스의 성체였을 것이라고 주장했다.<ref name="ScanHorn2010">{{저널 인용|이탤릭체=예|last1=Scannella |first1=J. |last2=Horner |first2=J.R. |year=2010 |title=''Torosaurus'' Marsh, 1891, is ''Triceratops'' Marsh, 1889 (Ceratopsidae: Chasmosaurinae): synonymy through ontogeny |journal=Journal of Vertebrate Paleontology |volume=30 |issue=4 |pages=1157–1168 |doi=10.1080/02724634.2010.483632}}</ref><ref>{{웹 인용|last=Switek|이탤릭체=예|first=Brian|title=New Study Says Torosaurus=Triceratops|url=http://blogs.smithsonianmag.com/dinosaur/2010/07/new-study-says-torosaurustriceratops/|work=Dinosaur Tracking|publisher=Smithsonian.com|accessdate=2 March 2011}}</ref> 이 주장에 대한 반박이 곧바로 제기되었고,<ref name="AF2011">{{저널 인용|이탤릭체=예|last=Farke |first=Andrew A. |year=2011 |title= Anatomy and taxonomic status of the chasmosaurine ceratopsid ''Nedoceratops hatcheri'' from the Upper Cretaceous Lance Formation of Wyoming, U.S.A |url=http://www.plosone.org/article/info%3Adoi%2F10.1371%2Fjournal.pone.0016196 |journal=PLoS ONE |volume=6 |issue=1 |pages=e16196 |doi=10.1371/journal.pone.0016196 |editor1-last=Claessens |editor1-first=Leon |pmid=21283763 |pmc=3024410}}</ref><ref name="longrichfieldstudy">[http://www.plosone.org/article/info%3Adoi%2F10.1371%2Fjournal.pone.0032623#abstract0], Longrich NR, Field DJ (2012) Torosaurus Is Not Triceratops: Ontogeny in Chasmosaurine Ceratopsids as a Case Study in Dinosaur Taxonomy. ''PLoS ONE'' 7(2): e32623. {{DOI|10.1371/journal.pone.0032623}}</ref><ref name="bbcTriNotToro">[http://www.bbc.co.uk/news/science-environment-17192624], Bowdler, Neil(1 March 2012).''Triceratops and Torosaurus dinosaurs 'two species, not one'''. Retrieved July 29, 2013 from http://www.bbc.co.uk/news/science-environment-17192624</ref> 논쟁을 종식시키기 위해서는 더 많은 화석증거를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트리케라톱스 개체의 몸길이는 7~12 미터, 높이는 2.9 에서 3 미터,<ref name="dinodict">{{웹 인용|url=http://www.dinodictionary.com/dinos_tpg2.asp |title=T Dinosaurs Page 2 |publisher=DinoDictionary.com |date= |accessdate=2010-08-03}}</ref><ref name="nhm">{{웹 인용 |url=http://internt.nhm.ac.uk/jdsml/nature-online/dino-directory/detail.dsml?Genus=Triceratops |title=Triceratops in The Natural History Museum's Dino Directory |publisher=Internt.nhm.ac.uk |date= |accessdate=2010-08-03 |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090217160801/http://internt.nhm.ac.uk/jdsml/nature-online/dino-directory//detail.dsml?Genus=Triceratops |보존날짜=2009-02-17 |깨진링크=예 }}</ref> 그리고 몸무게는 6.1-12.0 톤 정도였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ref name="Alexander">{{저널 인용|이탤릭체=예| doi = 10.1111/j.1096-3642.1985.tb00871.x | last1 = Alexander | first1 = R.M. | year = 1985 | title = Mechanics of posture and gait of some large dinosaurs | url = | journal = Zoological Journal of the Linnean Society | volume = 83 | issue = | pages = 1–25 }}</ref> 무엇보다 눈에 띄는 특징은 육상동물 중 제일 큰 축에 속하는 거대한 [[두개골]]이다. 알려진 것 중 가장 큰 두개골 ([[브리검 영 대학|BYU]] 12183 표본)은 완전한 표본이었을 경우 길이가 2.5 미터 정도였을 것이며<ref name="ScanHorn2010" /> 전체 몸길이의 1/3 에 달했을 것으로 보인다.<ref name="Lambert93" /> 주둥이 쪽 [[콧구멍]] 위에 뿔이 하나 있고, 두 눈 위에 하나씩 약 1 미터 정도 길이의 뿔이 있다.<ref>{{뉴스 인용|이탤릭체=예|url=http://news.google.com/newspapers?nid=894&dat=20031118&id=OCNTAAAAIBAJ&sjid=MYIDAAAAIBAJ&pg=6720,2967799 |title=Denver museum unveils 7-foot-long, 1,000-pound Triceratops skull |publisher=The Daily Courier |date= November 18, 2003|accessdate=2013-12-26}}</ref> 머리뼈의 뒤쪽에는 뼈로 된 짧은 프릴이 있고 몇몇 표본에서는 프릴 주위에 에폭시피탈(epoccipitals) 뼈들이 장식처럼 붙어 있다. 여타 대부분의 각룡류들은 프릴에 큰 구멍(fenestra)이 있으나 트리케라톱스의 프릴에는 구멍이 없다.<ref>{{뉴스 인용|이탤릭체=예|url=http://news.google.com/newspapers?nid=2249&dat=19011024&id=U5I-AAAAIBAJ&sjid=XFoMAAAAIBAJ&pg=5758,3411357 |title=Making A Triceratops .Science Supplies Missing Part! Of Skeleton |publisher=Boston Evening Transcript |date= October 24, 1901|accessdate=2013-12-26}}</ref>
 
트리케라톱스의 피부는트리케라톱스는 다른 공룡들의공룡들과 달리 독특한 피부를 피부와가지고 비슷하다있다. 아직 정식으로 기재되지 않은 표본의 피부 자국을 보면 이들의 피부가 더 원시적인 각룡류인 [[프시타코사우루스]]와 비슷하게 짧고 뻣뻣한 털 같은 것으로 덮여 있었던 것 같다.<ref name="sciencenewsjan2010">{{저널 인용|이탤릭체=예| last1 = Perkins | first1 = S. | last2 = Csotonyi | year = 2010 | first2 = Julius T. | title = Dressing Up Dinos | url = http://www.sciencenews.org/view/feature/id/54187/title/Dressing_up_dinos | journal = Science News | volume = 177 | issue = 3| pages = 22–25 | doi = 10.1002/scin.5591770321 }}</ref>
 
두 눈 위에 하나씩 길고 강한 뿔이 있고, 코 위에는 작은 뿔이 있다. 머리 뒷부분은 투구의 내리닫이 모양의 것이 목과 어깨를 덮고 있다. 입은 앵무새의 부리 모양이고 발가락은 앞으로 다섯 개, 뒤로 세 개가 갈라져 있으며 꼬리가 매우 크다. 몸길이는 최대 9m까지 발견된 바가 있다. 무게는 최대 6t까지 자라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뿔의 길이는 1m와 20cm정도로 추정되고 있다. 트리케라톱스는 [[에오트리케라톱스]]가 발견되기 전까지 각룡류 중에서 거대한 종에 속했다. 이름은 '세 개의 뿔을 가진 얼굴'이라는 뜻이다. 얼굴 모양이 조금씩 다른 종류만도 열 다섯 종류나 확인되었고,병을 앓았거나 상처를 입은 흔적이 있는 화석도 최근 발굴되었다. 트리케라톱스는 초식성 동물이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