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대나선은하"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58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beta10))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
막대의 형성은 일반적으로 안쪽 별의 궤도에 영향을 주는, 은하의 중심으로부터 퍼져나가는 [[밀도파]]의 결과로 여겨지고 있다. 이 효과는 시간에 따라 별을 더 멀리서 공전하도록 만들어 자체 영구적 막대구조를 형성하게 된다.<ref>{{저널 인용| author=F. Bournaud, F. Combes | title=나선은하에서의 가스 흡수: 막대 형성과 개선 | journal=천문학 및 천체물리학 | year=2002 | volume=392 | issue=1 | pages=83–102 | bibcode=2002A&A...392...83B | doi=10.1051/0004-6361:20020920|arxiv = astro-ph/0206273 }}</ref>
 
막대는 나선은하의 일생에서 일시적인 현상으로 여겨지고 있다. 막대구조는 시간이 흐르면서 붕괴하여 막대나선형에서 "정상" 나선형 패턴으로 은하를 변화시킨다. 막대의 응집 질량은은 구조의 전반적인 안정성을 무너뜨린다. 중심에 응집한 질량이 큰 막대나선은하는 짧고 뭉툭한 막대를 가지는 경향이 있다.<ref>[https://web.archive.org/web/20020512044348/http://www.govertschilling.nl/artikelen/archief/2002/0204/020401_st.htm 잠깐 동안만 존재하는 막대나선은하], [[스카이 앤드 텔레스코프]], 2002년 4월</ref> 매우 많은 나선은하가 막대구조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막대구조는 아마 나선은하의 진화에서 반복적인 현상일 가능성이 크다. 나선은하에서 막대나선은하로의 변동 진화주기는 평균적으로 약 20억 년 걸리는 것으로 추정된다.<ref>[http://www.sciamdigital.com/index.cfm?fa=Products.ViewIssuePreview&ARTICLEID_CHAR=3BC08F0C-2B35-221B-67A9F2AE04AFC79A 은하 연못에서의 물결] {{웨이백|url=http://www.sciamdigital.com/index.cfm?fa=Products.ViewIssuePreview&ARTICLEID_CHAR=3BC08F0C-2B35-221B-67A9F2AE04AFC79A |date=20130906193501 }}, [[사이언티픽 아메리칸]], 2005년 10월</ref>
 
최근 연구는 막대가 "형성시기"의 끝으로서 완숙한 상태에 이른 은하의 징후라는 생각을 확인해보였다. [[캘리포니아 공과대학교]] [[스피처 과학센터]]의 카틱 쉬스가 이끄는 팀은 최근의 거의 70%의 나선은하가 현재 막대를 소유하고 있는데 비해, 멀리 있는 나선은하의 20%만이 이전에 막대를 소유했음을 발견했다.<ref>[http://newswise.com/articles/view/542997/ 막대나선은하는 우주의 새내기] 뉴스와이즈, 2008년 7월 29일 검색.</ref>

편집

259,9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