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르디아누스 3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고르디아누스 3세는 로마 스물 여덟번째 [[황제]]이다. 그는 [[고르디아누스 1세]]의 친딸 마키아 파우스티나의 아들이다.
[[고르디아누스 1세]]의 외손자이며 [[고르디아누스 2세]]의 조카이다.
군인 출신 황제인 [[막시미누스 트락스]]에 대항하고자 [[고르디아누스 1세]]와 [[고르디아누스 2세]]의 후임으로 [[원로원]]에서 선출된 발비누스와[[발비누스]]와 [[푸피에누스]] 두 공동 [[황제]]들은 막시미누스 살해 이후 [[238년]] [[7월 29일]] 함께 근위대에 납치되어 살해당하였다.
곧바로 238년 8월에 그가 [[황제]]의 자리를 이었다.
나이가 어렸던 관계로 정무 초기에는 어머니가, 서기 241년 이후에는 의부이자 장인인 친위대장 티메시테우스가 섭정하였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