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8 바이트 제거됨 ,  2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파일:Coition of a Hemisected Man and Woman.jpg|섬네일|right|250px|[[레오나르도 다 빈치]]가 그린 성교시 인간의 단면도]]
{{생물학적 성}}
'''성교성관계'''(性交,{{llang|en|sexual intercourse 또는 sex}})({{문화어|속잔치}})는 자연적 생식의 방법이다. 대개 [[인간]]을 대상으로 쓰이며 인간과 다른 곤충과 동물의 경우 '''교미'''({{문화어|쌍붙이}})라는 단어로 정의한다.
 
생물적 생식은 [[생물 진화론|생물의 진화 과정]]에서 주어진 환경에 맞게 수없이 변모, 발전되어 왔다. [[세포]] 분열을 통한 개체의 증식에서 비롯하여 자가수정 그리고 수정에 암수가 직접 또는 간접적으로 관계를 맺는 방법에 이르기까지 생식 방법은 천차만별이다. 동물계에서는 몇 개의 다른 생물 부류를 제외한다면 암수가 교미함으로써 생식 행위에 참여하게 된다. 생식 행위는 일반적으로 암수의 생식 기관끼리의 접촉과 결합을 뜻하며, 생식 행위의 본질은 암컷이 [[난자]]의 수정을 위해서 수컷으로부터 [[정자 (생물학)|정자]]를 받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