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령 (민족)"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2 바이트 제거됨 ,  2년 전
종코(토론)의 25023250판 편집을 되돌림
(175.223.10.218(토론)의 25023245판 편집을 되돌림)
태그: 편집 취소
(종코(토론)의 25023250판 편집을 되돌림)
태그: 편집 취소
{{몽골의 역사}}
 
'''정령'''(丁零) 또는 '''고거'''/'''고차'''(高車), '''철륵'''(鐵勒)은 예니세이 강 상류에 존재하던 동북아시아의 민족이다. 5세기 초엽, 정령은 [[유연 (나라)|유연]]의 지배 하에 있었다. 5세기 말 유연 돌궐에 멸망하자 돌궐에 속해있다가 서쪽으로 이동하여 고차국을 세웠을 것으로 추정된다.<ref>호리카와 토오루, “아리아 시대(이슬람 이전 시대)의 중앙아시아,” 《교양인을 위한 중앙아시아사》, 마노 에이지, 호리카와 토오루 편집, 현승수 옮김(서울: 책과함께, 2009), p.44.</ref> 철륵이 투르크 혹은 돌궐의 음차라는 주장도 있으나 중앙아시아에서 기원한 돌궐(투르크)와는 다르게 동북아시아 초원(현재 러시아 예니세이 강 상류)에 거주하던 민족이라서 코카서스계인 돌궐과는 다른 몽골로이드로 보여진다. 철륵은 튀르크 문화를 받아들이고 후에 카자흐스탄인, 키르기스스탄인이 된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