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자"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83 바이트 추가됨 ,  12년 전
사진 가져옴
(ㅅ 구체화)
(사진 가져옴)
[[그림:Stirrup.png|250px|thumb|오늘날의 일반적인 등자.]]
{{ㅅ|[[백:아님#낱말]]}}
'''등자'''는 말을 탈 때, 발을 디딜 수 있도록 만든 안장에 달린 발 받침대받침대이다.
 
==역사==
 
인류가 [[말 (동물)|말]]을 타기 시작한 것은 기원전 4500년경 부터이지만 등자는 상대적으로 매우 늦게 발명되었다.
 
{{토막글}}
 
[[분류:승마]]
 
[[en:Stirrup]]

편집

12,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