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462 바이트 추가됨 ,  1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
 
'''티라노사우루스'''({{llang|la|Tyrannosaurus}}) 또는 '''티란노사우루스'''는 [[백악기]] 후기(6800~6500만 년 전)에 살았던, [[용반목]] [[수각아목]] [[티라노사우루스과]]의 [[속 (생물학)|속]]이다. 종명인 '''티라노사우루스 렉스'''({{llang|la|Tyrannosaurus rex}})의 일반적인 약자인 '''티렉스'''(T.rex 또는 T-Rex)가 대중문화에 정착되었으며, 한국에서는 ~사우루스를 빼고 '''티라노'''라고 줄여 부르기도 한다.<ref>{{뉴스 인용| 제목 = 진짜사나이, 최전방 GOP ‘백골부대’ 입성…“코 앞에는 북한, 내 앞에는 티라노”| url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3/12/16/2013121600671.html| 출판사 = 조선닷컴| 날짜 = 2013-12-16}}</ref> [[북아메리카 대륙]]의 서쪽에서 주로 서식했으며, 다른 [[티라노사우루스과]]의 공룡에 비해 그 서식 범위가 넓었다(수십 평방 km에 달하는 넓은 영토를 가졌을 것으로 추측된다).
 
다른 [[티라노사우루스과]] 공룡과 마찬가지로, 티라노사우루스는 몸에 비해 거대한 두개골과 길고 무거운 꼬리가 균형을 이루면서 [[이족보행]]을 하는 [[육식동물]]이었다. 티라노사우루스는 뒷다리가 크고 강력한데 비해 앞다리가 매우 작았는데, 앞다리는 크기에 비해 힘이 아주 강하여 최대 200kg까지 들어올릴 수 있었다. 다른 [[수각아목]]의 육식공룡 중 티라노사우루스보다 몸길이가 길거나 키가 큰 수각류는 존재하지만 무게로 비교하면 티라노사우루스가 가장 무겁다.
티라노사우루스 렉스의 피부 자국 화석은 "와이렉스" (BHI 6230) 라는 별명을 가진 표본으로 몬타나에서 2002년에 발견된 것인데<ref name="larson2008"/> 다른 대형 티라노사우로이드 표본들과 마찬가지로 모자이크 형태의 비늘 자국이 군데군데 보인다.<ref name=GSP08>{{서적 인용|last= Paul |first= Gregory S. |chapter=The extreme lifestyles and habits of the gigantic tyrannosaurid superpredators of the Late Cretaceous of North America and Asia |editors=Carpenter, Kenneth; and Larson, Peter E. (editors) |title=Tyrannosaurus rex, the Tyrant King (Life of the Past) |publisher=Indiana University Press |location=Bloomington |year=2008 |page=316 |isbn=0-253-35087-5}}</ref> 다른 표본, 예를 들어 [[유티라누스]](''Yutyrannus huali'') (몸길이 9 미터에 몸무게 1400&nbsp;kg) 는 몸의 여러 부분에 있던 깃털이 보존되어 몸 전체가 깃털로 덮여 있었음을 강력하게 제시하고 있다.<ref name=yutyrannus>{{저널 인용 | 이탤릭체 = 예 | last1 = Xu | first1 = X. | last2 = Wang | first2 = K. | last3 = Zhang | first3 = K. | last4 = Ma | first4 = Q. | last5 = Xing | first5 = L. | last6 = Sullivan | first6 = C. | last7 = Hu | first7 = D. | last8 = Cheng | first8 = S. | last9 = Wang | first9 = S. ''et al.'' | displayauthors = 15 | year = 2012 | title = A gigantic feathered dinosaur from the Lower Cretaceous of China | url = http://www.xinglida.net/pdf/Xu_et_al_2012_Yutyrannus.pdf | format = PDF | journal = Nature | volume = 484 | issue = | pages = 92–95 | doi = 10.1038/nature10906 | pmid = 22481363 | 확인날짜 = 2014년 3월 17일 | 보존url = https://web.archive.org/web/20120417134949/http://www.xinglida.net/pdf/Xu_et_al_2012_Yutyrannus.pdf | 보존날짜 = 2012년 4월 17일 | 깨진링크 = 예 }}</ref> 티라노사우로이드에서 깃털이 어느 정도까지 몸을 덮고 있었는지는 시간이 흐르면서 몸의 크기나 따뜻한 기후, 혹은 다른 요인들에 의해서 변해왔을 수 있다.<ref name=yutyrannus/>
 
===이빨===
{| class="wikitable"
|-
| [[File:T-Rex tooth saw tooth.svg|500px]]
|-
| 티렉스(T-Rex)의 이중구조 이빨과 서양식 스테이크 나이프의 비교
|}
티렉스의 이빨은 그 자체만으로도 뾰쪽하게 침투성있는 형태로 날카롭지만 이빨 안쪽으로 나있는 톱니형태의 촘촘함 이중구조는 한번 더 먹이 대상을 물어뜯고 찢어내는데 최적화 되어있도록 진화하였다.
=== 체온조절 ===
{{본문|공룡생리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