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성 댓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 바이트 제거됨 ,  2년 전
(→‎악성 댓글의 원인: 떠이니를 강타한다)
네티즌들이 익명성을 악용하여 논리적이기보다는 감정적인 인신공격 등을 행함으로써 악성 댓글의 악순환으로 이어지는 경향이 있다. 외적인 요인으로는 [[옐로 저널리즘]]의 선정적 보도가 네티즌의 [[마녀사냥]]을 유도하거나 부추기는 면이 있고, [[사이버 여론 조작|댓글 알바]]는 집단적인 분위기를 조장하거나 막는 데 역할을 하기도 한다.
 
옐로 저널리즘은 원시적 본능을 자극하고, 흥미 본위의 보도를 함으로써 선정주의적 경향을 띠는 저널리즘으로 특정 사안에 대해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킨다. 이는 엄청난 악성 댓글로 이어져 해당 떵인강타한다떵인닐를 .
 
== 악성 댓글의 피해==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