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그레고리오 6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 재임기간 ===
그라시아누스는 그레고리오 6세라는 이름으로 교황좌에 착좌하였다. 그러나 [[베드로 다미아노|성 베드로 다미아노]]와 같이 엄격한 인물들로부터 크게 환영과 지지를 받았음에도 교회에 평화는 찾아오지 않았다. 한편 베네딕토 9세가 교황직을 팔고 로마를 떠날때, 교황자리를 노리는 또 다른 자가 있었다. 바로 [[사비나]]의 주교 요한으로, 1044년 로마귀족들이 베네딕토 9세를 로마에서 축출한뒤 [[교황 실베스테르 3세]]로 옹립했던 인물이다. 그러나 1045년 추방되었던 베네딕토 9세가 군대를 이끌고 로마로 돌아오면서 실베스테르 3세는 내쫓겼다내쫓기는 신세가 되고 말았다.
 
사비나로 물러나 있었던 실베스테르 3세는 자신만이 합법적으로 선출된 교황이라는 주장을 굽히지 않았다. 베네딕토 9세가 사임 소식을 접하자 정치적 동맹을 통해 로마에 들어가 복위 궁리를 하며 기회를 엿보게 되었다. 그런데 로마의 상황은 훨씬 더 복잡하게 돌아가고 있었다. 결혼하기 위해 교황직을 중도 사임한 베네틱토 9세가 자신의 결정을 철회하고 로마로 돌아와서 다시 자신이 교황이 되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또한 자신을 지지하는 귀족들을 등에 업고 일부지역에 대한 통치권을 행사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