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선의의 바람/연습장"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신학==
노리치의 줄리안은 현재 잉글랜드의영국에서 가장 중요한 [[신비주의자]] 중 하나로 받아들여지고 있다.{{sfn|Windeatt|2015|p=xiii}}
 
[[신학자]] 드니스 터너(Denys Turner)는 줄리안이 <신성한 사랑의 계시>를 통해 말하려고 한 핵심 사항은 "죄악의 문제"라고 해석한다해석한 바 있다. 줄리안은 그 책에서 "죄는 유용하다(behovely)"고 말하고 있다.있는데 종종 그 말은 "죄는 필요하다, 적절하다, 혹은 어울린다고어울린다"고 번역되기도 한다.{{sfn|Watson|Jenkins|2006|p=208}}{{sfn|Turner|2011}}
 
줄리안이 살았던 시대는 엄청난 혼란기였음에도 불구하고,혼란기였지만 그녀의 [[신학]]은 도리어 낙관적이었다. 기쁨과 연민으로 [[하느님]]의 무한한 자비와 사랑을 이야기했다.이야기했는데, 그녀의 <신성한 사랑의 계시>는 "우리 모두 신에게 사랑받고 있고 신의 섭리가 우리를 지켜주고 있다는 확신을 바탕으로 한 낙관론적 메시지를메시지"를 담고전하고 있다."<ref name=Benedict>[http://w2.vatican.va/content/benedict-xvi/en/audiences/2010/documents/hf_ben-xvi_aud_20101201.html Pope Benedict XVI. General Audience, December 1, 2010]</ref>
 
신비주의적인 줄리안의 신비주의적 신학에서 가장 특징적인 요소는것으로 당시로서는꼽히는 대담한 시도였지만것은 신의 사랑을 세속의 모정에 비견했다는비견하고 것이다있다는 점이다. 그것은당시로서는 대담한 시도였는데, 사실 그러한 생각은 [[|이사야서|이사야]] 49:15 같은 데서15에서 발견되는, [[구약성서]]의 [[예언서]]에 등장하는종종 주제이기도등장하는 하다주제다.<ref name=Benedict/><ref>[http://www.vatican.va/archive/ENG0839/__POW.HTM Isaiah 49:15, NAB]</ref> 줄리안에줄리안의 신학에 의하면, 하느님은 우리의 어머니이자 아버지이다. 미국의 중세학자 캐롤라인 워커 바이넘(Caroline Walker Bynum)이 보여주었듯지적했듯, 이러한 생각은 [[베르나르 드 클레르보]]와 여러 사람들에 의해 12세기부터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발전되어온 생각이다.{{sfn|Bynum|1984|pp=111-2}} 어떤 학자들은 그것은줄리안의 그 생각은 문자 그대로의 믿음이 아니라 하나의 비유일 뿐이라고 주장한다주장하기도 했다.{{sfn|Bynum|1984|p=130}} 줄리안은 14번째 환영에서환영에 대해 쓸 때 줄리안은 [[예수 그리스도]]를 사랑이 넘치는 현명하고 자비로운 어머니에 비유하면서 [[삼위일체]]에 대해 썼다기록을 남겼다. 비어(F. Beer)는 줄리안이 [[그리스도]]의 모성적 측면을 은유적으로 받아들인 게 아니라 문자 그대로 그렇게 믿었다고 하면서주장하면서 그리스도는 어머니와 같은 게 아니라 문자 그대로 어머니라고 말했다강조했다.{{sfn|Beer|1992|p=152}} 줄인간이줄리안 역시 인간이 [[예수 그리스도]]와 맺는 관계에 가장 근접한 세속의 관계는 어머니와 아이 사이의 유대라고 설명함으로써 줄리안도 그 점을 강조했다.{{sfn|Beer|1992|p=155}} 줄리안은 예수 그리스도에 대해 쓸 때 임신하고 출산하고 젖을 떼고 양육하는 것과 관련지어관련된 예수 그리스도에 대해 쓸은유를 때 은유를많이 사용했다.{{sfn|D-Vasilescu|2018|p=13}}
 
[[그림:St Julian's Church, Norwich, 2009.jpg|섬네일|노리치의 세인트 줄리안 교회]]
줄리안은 책에서 "노여움은 인간들에게서만 발견된다. 노여움은 단순히그저 심술궂음에 불과하며 평화와 사랑의 정반대일 뿐이기에뿐이므로, 그리스도는 우리 속에 있는 노여움을 용서하신다"라고 말했다.{{sfn|Beer|1998|p=45}} 또한 그녀는 하느님은 우리를 완벽한 존재로 보시며, 우리 영혼이 성숙해져서 악함과 죄가 우리를 더 이상 우리를 방해하지 않을 날을 기다리신다고도 썼다.{{sfn|Beer|1998|p=50}} 줄리안은 "하느님은 우리 자신의 영혼보다 더 우리에게 가까이 계신다"고 하면서말하면서 "예수 그리스도는 이러한 말들로 응답하셨다. '다 잘 될 것이다. 잘 될 것이다. 온갖 종류의 것이 다 잘 될 것이다.' ... 나나 다른 그 누구도누구를 비난하는비난하지 않고 없이예수 그리스도는 아주 상냥하게 내게 그렇게 말씀하셨다."고 썼다.{{sfn|Skinner|1997|pp=54-55, 124}}
 
당시 수도원과 대학의 관계자들은 은둔자라는줄리안이 줄리안의 위치은자였기 때문에 그녀의 신학에 도전하지 않았을못했던 것이다.것 같다{{sfn|Ramirez|2016|pp=8-9}} 당대에 그녀의 책을 언급한 문헌들이 부재한 것을 보면부재하는데, 줄리안이 자신의 원고들을 자신의자기 방에방에만 보관해서 종교적 권위자들이 그것들에그 존재에 대해 알지 못했는지도 모른다.{{sfn|Ramirez|2016|p=32}}
 
줄리안에 대해 사람들의 관심이 돌아선모이기 시작한 것은 기독교적 사색에 있어 [[앵글로색슨어|영어]]를 쓰는 세계에 대해 사람들의 관심이 새로워진 것과것과도 관련이 있다.<ref>{{Cite web|url=https://thejulianmeetings.wildapricot.org/Julian-Meetings-History/|title=The Julian Meetings - History|website=|language=|access-date=4 September 2019}}</ref> 사색하는 기도를 하는 사람들의 협회가 그녀의 이름을 따서 '줄리안 모임(The Julian Meetings)'이라고 협회명을 지었지만, 줄리안의 신학과 연계된 것은 아니다.<ref>{{Cite web|url=https://thejulianmeetings.wildapricot.org/About-Meetings/|title=The Julian Meetings - About meetings|website=|language=|access-date=4 September 2019}}</ref>
 
사색하는 기도를 하는 사람들의 협회가 그녀의 이름을 따서 '줄리안 모임(The Julian Meetings)'이라고 협회명을 지었다. 하지만 줄리안의 신학과 연계된 것은 아니다.<ref>{{Cite web|url=https://thejulianmeetings.wildapricot.org/About-Meetings/|title=The Julian Meetings - About meetings|website=|language=|access-date=4 September 2019}}</ref>
 
==기념 행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