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기본적으로는 동슬라브 문화를 바탕으로 하는 역사이다. 하지만 동유럽의 원주민들인 동슬라브인들 즉 벨라루스인과 우크라이나인들은 고대부터 중앙아시아에서 온 튀르크 민족들에 정복당해 튀르크 문화에 영향을 받은 것도 사실이다. 동유럽의 동슬라브 원주민들은 5세기부터 튀르크 민족 국가인 사바르 카간국의 동유럽 정벌에 의해 튀르크의 지배하에 있었고 그 후에는 러시아인, 벨라루스인 그리고 우크라이나인들이 아바르 카간국이 정복되었다. 나중에는 벨라루스인 초기 국가인 루스 카간국과 우크라이나인들에 막대한 영향을 준 하자르 카간국에 정복되어 있었다. 러시아인, 벨라루스인, 우크라이나인과 남, 서 슬라브 민족들은 중앙아시아의 동유럽 정복을 받아들이고 그 휘하에서 활동하였다. 5세기부터 10세기까지 이르는 중앙아시아 튀르크 민족의 우크라이나 민족 지배에 의한 튀르크화의 영향력으로 동슬라브 문화는 서유럽 문화와는 조금은 이질적인 존재로 취급됐었다.<ref><дека името Украина доаѓа од [[Старословенски јазик|старословенскиот]] поим ''украина'' што значи „гранична област“ или „крајина“{{웹 인용|url=http://litopys.org.ua/rizne/nazva_eu.htm |title=З Енциклопедії Українознавства; Назва "Україна" |publisher=Litopys.org.ua |accessdate=October 31, 2011</ref>
 
러시아와 [[벨라루스]]·[[우크라이나]]의 원형인 중세의 [[루시]]는, [[862년]]에 연초연대기 기록으로는 노르만인바랑기아인 [[류리크]]가 [[노브고로드]]의 공이 되어,(이 부분에서는 러시아 학자들의 의견은 다르며 동슬라브인으로 본다.) 그 일족이 동쪽 동[[슬라브인]]의 거주지역에 합류되어 가는 과정에서 형성되었다고 연대기에 기록된다. 당초의 [[키예프 루스]]의 중심은, 현재는 우크라이나의 수도인 [[키예프]]며, 현재의 러시아의 중심인 북동 루스는 오히려 변경에 위치해 있었고, [[모스크바]]도 아직 역사에는 등장하지 않았다.
지배층을 포함해서 동슬라브화된 [[키예프 대공국]]은 [[9세기]]에 [[동로마 제국]]으로부터 [[동방 정교회]]와 비잔틴 문화를 수용해서, 독특한 문화가 생겼고 동유럽의 동슬라브족은 10세기에 키예프를 중심으로 한 [[키예프 대공국]]으로 통일되었다. 그러나 [[13세기]] 초에 [[몽골 제국|몽골]]의 지배 하에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