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렐 스타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잔글 (로봇이 더함: no:Aurel Stein)
[[그림:AURAL sTEIN.jpg|thumb|200px300px|[[1929년]] 중앙 아시아에서 찍은 오렐 스타인 경의 모습.]]
'''오렐 스타인 경'''({{llang|en|Marc Aurel Stein}}, [[1862년]] 출생[[11월 26일]] ~ [[1943년]] 사망[[10월 26일]])은 [[헝가리]] 출신으로 중국의 [[깐수성]] [[둔황]]의 [[막고굴]] 제17굴([[장경동 (중국)|장경동]])의 유물을 유럽에 소개함으로써 "둔황학"을 정립한 사람이다.
 
그는 영국과 인도 정부의 지원으로 중앙아시아를 세번이나 탐사를 하여 많은 유물을 발굴했으며, 특히 돈황의 유적지를 연구한 사람으로 돈황 막고굴의 존재를 유럽의 학계에 알려 '[[돈황학]](敦煌學)'을 탄생시켰다.
 
== 폴 펠리오와 오타니 고즈이 ==
[[그림:Pelliot.jpg|thumb|200px250px|장경동의 문서를 조사하는 폴 펠리오]]
1년 후 프랑스인 [[폴 펠리오]](Paul Pelliot, 1878-1945)도 비슷한 금액을 지불하고, 오렐 스타인이 가져갔던 분량만큼의 유물을 프랑스로 보내게 된다. 이후 일본인 젊은 승려인 [[오타니 고즈이]](1876-1948, 大谷光瑞)도 5,000점의 유물을 일본으로 가져갔으며, 미국인 [[랭던 위너]] 등도 막고굴의 유물을 모국으로 가져가게 되었다. [[1908년]] 폴 펠리오가 가져 갔던 유물 중에는 [[혜초]]의 [[왕오천축국전]]의 필사본이 있었다. 오타니가 일본으로 유출한 유물 중에는 일부가 완전히 유출되지 못하고 [[조선총독부]]에 기증되어 현재는 용산의 [[국립중앙박물관]](307호)에 전시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