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의 두 판 사이의 차이

8 바이트 추가됨 ,  1개월 전
 
=== 2003-07년: 차세대 배우로서 주목과 성공 ===
현빈은 [[2003년]] 드라마 《[[보디가드 (2003년 드라마)|보디가드]]》에서 연기자로 첫발을 내딛게 되었고, 데뷔작에서 맡은 역할은 일류 모델을 따라다니는 스토커로 단역이었다. 이후 청춘 시트콤 《[[논스톱 4]]》에서 몇 개의 에피소드에 단역으로 출연하다가 [[2004년]] [[2월]]부터 고정 출연하게 되었으며, 태권도가 특기이며 진지한 성격의 바른 생활 사나이 "현빈" 역으로 인기를 끌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2004년초에 촬영이 끝난 영화 《[[돌려차기]]》가 [[7월]]에 개봉하며 영화로도 데뷔했으며, 태권도부 주장 "이민규" 역을 맡았다. 또한 [[9월]] 드라마 《[[아일랜드 (드라마)|아일랜드]]》에서 경호원이며 힘없고 불쌍한 사람을 좋아하는 착한 "강국" 역을 맡았는데, 인정옥 작가는 "시트콤을 봤는데 현빈이 너무나 예쁘게 생겼고, 어투도 좋아서 김진만 감독에게 추천했다."고 밝혔다.<ref>{{뉴스 인용|제목=인정옥 작가 "섹시했던 양동근, 예뻤던 현빈"
|url=http://star.mt.co.kr/view/stview.php?no=2006061109493232092&type=1&outlink=1
|출판사=머니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