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의 역사"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138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잔글
 
==== 중국 ====
중국은 [[황하 문명]]의 발원지이며 동아시아 문화에 가장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중국은 신화의 영역인 [[하나라]]를 넘어, 기원전 17세기경 [[상나라]]가 세워진다. 이는 실존한다고 여겨지는 최초의 중국 왕조이다. 상 이후에는 [[주나라]]가 기원전 11세기경 상을 몰아내고 중국을 지배하였다. 이때 주의 왕은 스스로를 '천자'라 칭하였다. 주나라 말기, 주 왕실의 힘이 약해지자 봉건제인 주의 특성상 지방 영주들이 서로 싸우기 시작하는데, 이를 [[춘추 전국 시대]]라 한다. 기원전 3세기, [[진나라]]가 길었던 춘추전국시대의 혼란을 수습하고 중국을 재통일한다. 그러나 피정복민에 대한 강압적인 정치로 불과 15년만에 멸망한다. 진 멸망 이후, 향우의 초나라와 유방의 [[한나라]]의 대결에서 한나라가 승리하여 중국을 통일한다. 이로 인해 중국의 문자, 민족 이름도 이 나라의 이름을 따서 각각 [[한자]], [[한족]]이라 불린다. 한은 한반도의 [[고조선]]을 멸망시키고 유럽의 [[로마 제국]]과 간접적으로 교류하는 등 세력을 확장해 나갔다. 한 멸망 이후, 중국은 위·진·남북조 시대를 겪게 된다. 중국 북부에는 '북조'라 불리는 선비족 등 북방 유목민 왕조가, 남부에는 '남조'라 불리는 [[한족]] 왕조가 들어섰다.
중국은 [[황하 문명]]의 발원지이며 동아시아 문화에 가장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기원후 581년, 북조인 [[수나라]]가 남쪽의 한족 왕조를 멸망시키고 중국을 다시 통일한다. 그러나 무리한 [[고구려]] 원정, 대운하 건설 등으로 인한 재정난과 민심 이탈으로 불과 38년만에 멸망한다.
 
수나라의 귀족이던 [[당 고조]](이연)이 곧바로 [[당나라]]를 세우고 중국은 전성기를 맞는다. 고구려 원정이 실패하긴 했으나 결국 신라를 도와 고구려를 멸망시켰으며, 서양과의 교류가 크게 늘었다. 그러나 신라 침략을 통한 한반도 점령에 실패하였고, [[발해]]의 건국을 막지 못하면서 만주의 영토를 잃고, [[이슬람 제국]]과의 [[탈라스 전투]]에서 패배하며 서쪽으로의 팽창이 주춤한다.
 
 
 

편집

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