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디나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520 바이트 추가됨 ,  8개월 전
생태 번역
(분류 번역)
(생태 번역)
| accessdate = 2007-04-24
}}</ref>
 
==생태==
클라우디나는 보통 미생물이 만들어내는 [[스트로마톨라이트]]와 함께 얕은 바다였던 곳에서 발견된다. 클라우디나의 동위원소 조성<ref>Ca/Mg ratios</ref>를 보면 수온은 상대적으로 차가왔음을 알 수 있다. 클라우디나는 또 일반적인 해저 퇴적물에서도 발견되므로 서식지가 미생물로 이루어진 마운드에 국한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 수 있다.<ref name=domke2009>{{Walcott 2009|domke}}</ref> 반면에 클라우디나는 연질부로만 이루어진 [[에디아카라 생물군]]과는 동일한 층준에서 발견된 적이 없는데, 에디아카라 생물군과 클라우디나가 번갈아가며 발견되는 지층은 존재한다. 이것으로 두 종류의 유기체들이 서로 다른 환경을 선호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ref name="Miller" />
 
다수의 클라우디나 표본에서 원뿔모양 껍질이 겹쳐지면서 만들어진 띠 모양의 이랑은 그 폭이 균일하지 않은데 이를 통해 클라우디나의 성장속도가 균일하지 않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아돌프 자일아허]]는 클라우디나가 미생물 매트에 붙어있었으며 클라우디나는 퇴적물이 쌓임에 따라 바닥에 묻히지 않기 위해 퇴적 속도에 맞게 성장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관에 접힌 것처럼 보이는 부분이 생기는 것은 미생물 매트가 기울어져 있을 때 생기는 것으로 쉽게 설명할 수 있다.<ref name=Seilacher1999>{{저널 인용|이탤릭체=예
| author = Seilacher, A. | year = 1999 | title = Biomat-related lifestyles in the Precambrian
| journal = PALAIOS | volume = 14 | issue = 1 | pages = 86–93
| doi = 10.2307/3515363
| jstor = 3515363
| bibcode = 1999Palai..14...86S }}</ref> 클라우디나는 크기가 작기 때문에 원래 살던 "그 자리에서(in situ)" 발견될 가능성이 높은데, 자일아허의 주장에 따르면 클라우디나가 살아있던 당시에 그 주위에 쌓인 퇴적물인 미생물 매트 내부에서 발견될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하지만 오늘날까지 발견된 많은 클라우디나 표본들이 원래 살던 자리에서 쓸려나와 다른 곳에서 발견되었다. 자일아허의 가설을 반박하는 주장 중 하나로는 클라우디나의 벽에 포식자가 뚫은 구멍이 클라우디나의 위쪽 끝에서 집중되어 있지 않다는 것이 있다. 만일 클라우디나가 주로 미생물 매트에 묻힌 채로 살았다면 이런 구멍은 클라우디나의 위쪽 끝에 몰려있었을 것이다. 또 다른 가설로는 클라우디나가 해초에 붙어서 생활했다는 것인데,<ref name=Miller>{{웹 인용|이탤릭체=예
| author = Miller, A.J.
| year = 2004
| title = A Revised Morphology of Cloudina with Ecological and Phylogenetic Implications
| url = http://ajm.pioneeringprojects.org/files/CloudinaPaper_Final.pdf
| accessdate = 2007-04-24
| postscript = <!--None-->
}}</ref> 의심의 여지 없이 "그 자리에서" 화석화된 표본이 발견되기 전까지는 클라우디나의 생활상에 대한 논쟁은 계속될 것이다.
 
클라우디나의 튜브는 종종 군집을 이루는 것으로 보이는데, 어떤 경우에는 따로 고립되어 발견되기도 한다. 한 종으로만 이루어진 대규모 군집이 자주 발견되는 것은 클라우디나를 잡아먹고 사는 생물이 많지 않았기 때문이라는 주장이 있다.<ref name=Description /> 반면, 어떤 지역에서는 클라우디나 화석의 최대 20% 정도에서 [[포식자]]가 뚫어놓은 지름 15~400μm 내외의 구멍이 발견된다.<ref name="HUA2003">{{저널 인용|이탤릭체=예|author=Hua, H.|author2=Pratt, B.R.|author3=Zhang, L.U.Y.I.|year=2003|title=Borings in Cloudina Shells: Complex Predator-Prey Dynamics in the Terminal Neoproterozoic|journal=PALAIOS|volume=18|issue=4–5|pages=454|bibcode=2003Palai..18..454H|doi=10.1669/0883-1351(2003)018<0454:BICSCP>2.0.CO;2|issn=0883-1351}}<!--| accessdate = 2007-04-24--></ref><ref name=Bengtson1992 /> 이 구멍은 관 전체의 길이에 비추어 볼 때 고르게 분포해 있으며 어떤 관에는 여러 개의 구멍이 발견되기도 한다. 포식자가 빈 튜브를 공격하지는 않았을 것이기 때문에 클라우디나가 포식자의 공격을 견디고 살아남을 수 있었다는 이야기가 된다. 이것은 또 클라우디나가 관 내부에서 포식자의 공격에 대응해 위치를 옮길 수 있었거나, 관 길이 전체를 차지하고 있더라도 한쪽 측면에서 들어오는 포식자의 공격을 피할 수 있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관 전체의 길이에 비추어 포식자가 만든 구멍이 고르게 분포해 있었다는 것은 클라우디나가 바닥, 즉 미생물 매트에 파묻힌 채로 생활했을 것이라는 생각과 잘 들어맞지 않는 것인데, 클라우디나가 해초나 초(reef) 환경에 살았을 것이라는 밀러의 주장을 뒷받침해주는 것이기도 하다.<ref name="Brain2001"/>
 
[[나미비아]]의 [[나마 층군]]에서 발견된 화석을 보면 클라우디나는 초(reef)를 만드는 최초의 동물들 중 하나였던 것으로 보이는데,<ref name="natnews2014">{{저널 인용|이탤릭체=예| doi = 10.1038/nature.2014.15470| title = Earliest skeletal animals were reef builders| journal = Nature| year = 2014| last1 = Morrison | first1 = J. }}</ref><ref name="penny2014">{{저널 인용|이탤릭체=예| doi = 10.1126/science.1253393 | pmid=24970084 | title=Ediacaran metazoan reefs from the Nama Group, Namibia | journal=Science | date=2014 | volume=344 | issue=6191 | pages=1504–1506 | first=A. M. | last=Penny|bibcode = 2014Sci...344.1504P | url=https://www.pure.ed.ac.uk/ws/files/16689099/Ediacaran_metazoan_reefs_Revised_1_.pdf }}</ref> 머신러닝을 이용한 3D 토모그래피 연구를 통해 '초를 만드는 '화석들이 실제로는 단순히 독립생활을 하는 개체들이 모여있던 것이 지나지 않는다는 것이 밝혀졌다.<ref>{{저널 인용|이탤릭체=예| title=Multiscale approach reveals that Cloudina aggregates are detritus and not in situ reef constructions| journal=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volume=115| issue=11| pages=E2519–E2527| date=2018-02-22| doi=10.1073/pnas.1719911115| pmid=29483244| pmc=5856547| last1=Maloof| first1=Adam| last2=Mehra| first2=Akshay| bibcode=2018PNAS..115E2519M}}</ref>
 
== 각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