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53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중서문하성'''(中書門下省)은 고려 때 국가의 행정을 총괄하던 관청이다. [[당나라|당]]의 삼성육부제를 본딴 것으로 [[중서성]]과 [[문하성]]을 합쳐서 하나의 관청으로 만든 것이다.것으로, 고려는 국가의 규모가 작다하여 문하성과 중서성을 합하여 문하부를 두었다.
 
국초(國初)에는 내의성(內議省)이라고 하다가 982년(성종 1) 내사문하성(內史門下省)으로 고치고, 그 후 1061년(문종 15)에 중서문하성(中書門下省)으로 명칭을 바꾸었다. 1275년(충렬왕 1) 원(元)의 요구에 의하여 첨의부(僉議府)로 고치고 상서성(尙書省)을 첨의부에 병합하였다. 1293년(충렬왕 19)에 도첨의사사(都僉議使司)로 고치고, 1356년(공민왕 5) 고려의 자주성(自主性)을 회복코자, 모든 관직제도를 구제(舊制)로 환원할 때 중서문하성으로 고쳤다. 1362년 도첨의부(都僉議府)로 고치고, 1369년(공민왕 18) 비로소 문하부라는 이름으로 정하였다. 문하부의 속관(屬官)은 국초 이래 명칭의 변개와 함께 증감·폐합이 잦았다.
 
== 함께 보기 ==
* [[고려의 중앙 관제]]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