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스"의 두 판 사이의 차이

7 바이트 추가됨 ,  4개월 전
태그: m 모바일 웹
태그: m 모바일 웹
[[집적회로|칩]] 제조사인, 필립스 세미컨덕터는 [[세계적인 반도체 기업]]에 포함되는 기업이다. [[2005년]] [[12월]]에, 필립스는 반도체 부서를 [[법인|법적으로 완전히]] 분리할 계획을 발표했다. "분리"의 과정은 [[2006년]] [[10월 1일]]에 완료되었다. [[2006년]] [[8월 2일]]에, 필립스는 필립스 세미컨덕터 경영 지분의 80.1%를 [[콜버그 그래비스 로버츠]] (KKR), [[실버 레이크 파트너즈]]와 [[알프인베스트 파트너즈]]로 구성된 [[개인 투자]] 채권단에게 매각하기로 완전히 동의했다.필립스 세미컨덕터의 매각 과정은 [[2005년]] [[12월]]에 법적으로 완적히 분리하고 모든 전략적인 선택을 추진하기로 결정하면서 시작되었다. 매각하기 6주 이전에 8,000명의 필립스 관리자에게 전달된 편지를 통한, 필립스의 온라인 회담은 제3자에 의하여 주요 지분이 완전히 독립된 반도체 부서의 변화가 가속화된다고 발표했다. 이 발표는 "매각은 단순한 계약이 아니라 중요한 문제이다: 즉, 필립스 개혁의 긴 여정에서 아마도 가장 중요한 사건이고 특히 반도체 사업을 종사하는 부분에서 새로운 장의 시작이다."라고 진술했다. 115년 이상의 역사에서, 반도체 사업부 매각은 필립스의 이익을 명확하게 변화시키는 큰 진보로 생각된다. 필립스는 [[19세기]] 전기 세상에서 전자 시대까지 변화하여 성공한 기업 중 하나였다. 필립스의 반도체 사업부는 [[1953년]]에 업무를 시작했고 반도체 사업에서 [[년도별 반도체 기업 순위#1987년|상위 10대 기업]]에 포함되었다. 상위 기업에 포함되기 위해서, 반도체 사업부는 지난 50년 동안 필립스에서 많은 개혁의 중심이었다. 마침내 반도체 사업부를 매각하기로 결정하여 매각이 진행되는 것을 동의했다. 반도체 사업부 매각은 경영 이사회에서 가장 힘든 결정 중 하나였다. [[2006년]] [[8월 21일]]에, [[베인 캐피탈]]과 [[아팍스 파트너즈]]는 필립스 반도체 사업부의 경영 지분을 인수한 콜버그 그래비스 로버츠가 이끄는 커진 채권단에 합류하기 위하여 최종 위원회와 계약했다고 발표했다.[[2006년]] [[9월 1일]]에, 필립스가 설립한 반도체 기업의 새로운 이름은 [[NXP반도체]]라고 발표했다. 반도체 부서의 매각과 동시에, 필립스는 회사 이름에서 '일렉트로닉스' (Electronics)를 빼는 것도 발표했다. 그리하여 오늘날 회사명으로 바뀐 것이다.
 
=== 엔터테인먼트 사업 매각 시도 ===
[[2013년]] [[1월 29일]], 필립스는 라이프스타일 사업부문 내의 오디오, 비디오 외 엔터테인먼트 사업군을 일본 후나이에 매각한다고 공식 발표했으나 성사되지 못했다.
 

편집

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