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 (장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67 바이트 추가됨 ,  7개월 전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
(오타 수정)
(1 개의 출처 구조, 0 개의 링크를 깨진 것으로 표시) #IABot (v2.0)
'공상과학'이 잘못된 용어이기에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는 주장이 있으며 다음을 근거로 들고 있다.
* '공상과학'은 당초 '사이언스 픽션'뿐만 아니라 [[판타지]]를 포함하는 표현으로서 만들어진 것이므로 근본적 오류가 있고 엄밀하지 못한 단어이다.<ref name='st0430'>[http://www.sciencetimes.co.kr/article.do?atidx=0000019713 ‘공상과학소설’은 잘못된 용어]{{깨진 링크|url=http://www.sciencetimes.co.kr/article.do?atidx=0000019713 }}《사이언스 타임즈》2007.04.30</ref> 따라서 영어 Science Fiction을 한국어로 번역함에 있어, '공상'이란 단어가 포함될 이유가 없다.
* '공상'은 '이루어질 수 없는 헛된 상상'이므로 본래 뜻을 훼손하며<ref name='kh'>{{뉴스 인용|url=http://news.khan.co.kr/section/khan_art_view.html?mode=view&artid=201004231725075&code=900308|제목=(책과 삶)‘과학의 꿈’에 보낸 무한 신뢰|출판사=[[경향신문]]}}</ref> 부정적인 느낌을 준다.<ref>{{뉴스 인용|url=http://news.donga.com/3/all/20040430/8056915/1|제목=SF속 어딘가에 미래의 과학이…|출판사=[[동아일보]]}}</ref><ref name='st0430' /><ref>{{뉴스 인용url=https://archive.is/20120707023610/article.joins.com/article/article.asp?ctg=17&Total_ID=2784485|제목=(북&피플) SF는 과학소설이지 오락물 아니에요|출판사=[[중앙일보]]날짜=2007-07-06}}</ref><ref>{{뉴스 인용|url=http://m.pressian.com/section_view.html?no=68969|제목=아이언맨·스타트렉의 원조! 대통령도 몰랐던 '미래 창조' 주역? <아톰부터 커크 선장까지> SF의 세계로 초대합니다|출판사=[[프레시안]]|날짜=2013=5=31|확인날짜=2014-10-22|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141022190047/http://m.pressian.com/section_view.html?no=68969|보존날짜=2014-10-22|깨진링크=예}}</ref> 때문에 "해당 단어가 90년대 이후 2000년대초까지 팬덤 내부에서 장르에 대한 자의식이 성숙하는 동안 많은 SF 독자들에게 상처를 준 말이었으며, 지금도 적지 않은 SF독자들이 불쾌감을 느끼는 단어"<ref>[https://altsf.wordpress.com/2015/6/01/ed_16/ 안녕하세요, 알트 공상과학입니다.]《alt.SF》</ref><ref>[https://altsf.wordpress.com/2011/06/01/sp08/ 한국 SF 담론의 지형도 (상)]《alt.SF》</ref>인 것이 사실이다.
 
위와 같은 이유로 국내 SF계에서는 팬덤과 작가, 출판사 등을 통틀어 오랫동안 '공상과학소설'을 '과학소설'로 바꿔부르는 데 노력을 기울였고, 현재는 영화, 만화, 게임 등 여타 매체를 포함한 광범위한 장르명으로서 '공상과학'을 대체하는 용어로 'SF'가 선호되는 편이다.<ref>{{웹 인용|url=http://www.djuna.kr/movies/etc_2000_08_25.html|제목=SF라는 명칭|저자=듀나|저자링크=듀나}}</ref><ref>[https://storify.com/venia76/twt-sf-sf SF는 SF일뿐.], 배명훈 트윗 모음, 2011.12.02</ref>

편집

258,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