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치행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8 바이트 추가됨 ,  11개월 전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태그: m 모바일 웹 시각편집기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행정법}}
'''통치행위'''(統治行爲, Political question)란 국가기관의 행위 가운데 고도의 정치성을 가져서 사법통제에 논란이 있는 행위를 말하는 행정법{{.cw}}헌법상 용어이다.
 
프랑스에서는 이를 통치행위(acte de gouvernement), 독일에서는 재판에서 자유로운 고권행위(rechtswegfreie Hoheitsakte) 또는 통치행위(Regierungsakte), 미국에서는 정치문제(Political question), 영국에서는 [[대권행위]](prerogative) 또는 [[국가행위]](acts of state)라는 이론으로 주장되었고, 또 판례에 의하여 승인되었다.
====판례목록====
 
* [[마베리 대 매디슨]](1803년) - 통치행위(정치문제)의 기원
* [[루더 대 보덴]](1849년) - 미국 연방 대법원이 정치문제를 최초로 인정한 사건이다.
* [[콜맨 대 밀러]](1939년) - 연방 헌법 개정은 정치문제다.
* [[콜그로브 대 그린]](1946년) - 연방 하원의원 선거구 분배는 정치문제다. (이후에 [[베이커 대 카]]에서 판례변경됨)
* [[베이커 대 카]](1962년) - 연방 하원의원 선거구 분배는 정치문제가 아니다.
* [[포웰 대 맥코맥]](1969년) - 의원에 대한 자격심사로 의원자격을 박탈하는 의회의 권한은 정치문제가 아니다.
* [[골드워터 대 카터]](1979년) - 대통령의 조약폐기권은 정치문제다.
* [[INS 대 차다]](1983년) - 상하원 중 한 곳의 입법 거부권의 합헌성은 정치문제가 아니다.
* [[닉슨 대 미국]](1993년) - 상원의 탄핵권은 정치문제다.
=====판례=====
대통령은 거액의 뇌물을 수수한 혐의로 하야하고 수뢰죄로 형사재판을 받고 있었다. 대통령은 대통령이 재임기간 동안 문서 및 지시문 등은 대외비로 법원의 공개명령으로 부터 보호받는다고 하며 검찰의 제출명령을 거부하였다. 그러자 법원은

편집

1,774,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