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코 잉카 유팡키: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영어판 분류 정보를 이용.+분류:살해된 16세기 군주; 예쁘게 바꿈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영어판 분류 정보를 이용.+분류:살해된 16세기 군주; 예쁘게 바꿈)
망코 잉카는 50명이 넘는 우아이나 카팍의 아들들 중 한 명이었다. 본래 [[쿠스코]]에서 살았으나, 잉카 내전 때에 아타우알파가 이끄는 군대가 쿠스코를 장악하고, 군인들이 나중에 아타우알파의 지위를 위협할지도 모르는 인사들을 모두 죽여버리기 시작하자 곧바로 산 위로 도망쳤다.<ref>{{서적 인용|제목=Historia del Cusco incaico|성=Angles Vargas|이름=|날짜=1988|판=|출판사=Industrial Grafica S.A.|쪽=|장=}}</ref>
 
1533년 11월에, 그는 [[프란시스코 피사로|프란치스코 피사로]]를 만나게 되는데, 이때 피사로는 이미 아타우알파를 만나는 과정에서 그의 신하들을 대거 죽여버린 상태였고, 망코 잉카는 이 사실 하나만으로 그를 마치 신이 보내준 구원자로 여겼다.
 
당시의 꼭두각시 황제는 [[투팍 우알파]]였다. 하지만 그가 얼마 못가고 1533년에 죽자, 피사로는 망코 잉카를 대신 황제의 자리에 올려놓을 준비를 하였고, 망코 잉카를 쿠스코로 데려가 새로운 허수아비 지도자로 옹립하였다. 이후 피사로가 아타우알파를 따르는 잔존 세력들을 마저 정벌하기 위해 쿠스코를 떠났을 때, 그는 쿠스코에 망코 잉카를 그의 이복동생이었던 곤잘로 피사로 등 총 90명의 스페인 군대와 함께 남겨놓고 간다.
 
하지만 곤잘로 피사로는 망코 잉카를 심하게 하대하고 큰 모욕을 주는 등 온갖 만행을 일삼았으며, 결국 망코 잉카는 그 수모를 견디다 못해 1535년에 도망치려 하나 실패한다. 이후 그는 감옥에 갇히게 되지만, 나중에 그의 아버지인 우아이나 카팍의 보물창고를 찾으라는 이유로 잠시 풀려난다. 이 때 망코 잉카는 보물창고로 스페인 군인들을 인도하는 척하면서 도망칠 계획을 수립했고, 결국 탈출에 성공하게 된다. 이후 탈출에 성공한 망코 잉카는 무려 200,000명에 달하는 잉카 제국 전사들을 불러 모으고 1536년에 쿠스코 탈환을 시도한다.
[[분류:사파 잉카]]
[[분류:잉카 제국 사람]]
[[분류:살해된 16세기 군주]]

편집

1,521,3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