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문점 도끼 살인 사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Grmin368(토론)의 편집을 웬디러비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Grmin368(토론)의 26450804판 편집을 되돌림)
태그: 편집 취소
잔글 (Grmin368(토론)의 편집을 웬디러비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태그: 되돌리기
1976년 8월 18일 오전 10시경 [[주한 미군]] 경비중대장 아서 조지 보니파스({{lang|en|Arthur George Bonifas}}, [[1943년]] [[4월 22일]]생) [[대위]]를 위시하여 소대장 마크 토머스 배럿({{lang|en|Mark Thomas Barrett}}, [[1951년]] [[6월 9일]]생) [[중위]] 등 2명과 [[부사관]]과 [[병사 (군사)|병]]<ref>[[대한민국 국군]]에서는 사병이란 단어 대신 이들을 구별하여 부른다.</ref> 4명, [[대한민국 국군]] [[장교]] 1명과 [[부사관]]과 [[병사 (군사)|병]] 4명 등 11명은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안의 '[[돌아오지 않는 다리]]' 남쪽 유엔군측 제3초소 부근에서 시야를 가린 [[미루나무]]의 전지작업을 하는 남한 [[노무자]] 5명의 [[작업]]을 [[감독]]·[[경비]]하고 있었다.
 
[[조선인민군]] 박철 중위와 다른 장교 1명, 그리고 15명의 [[부사관]]과 [[병사 (군사)|병]]이 나타나 작업 중지를 요구하였다. 미루나무의 위치가 유엔군 측의 관할에 속했기에 보수작업을 하는데 문제가 없다고 판단한 보니파스 대위는 경비중대장 직권으로 작업을 계속 지시하였다. 인근 초소의 인민군 [[부사관]]과 [[병사 (군사)|병]] 20여명은 경비 [[병력]]을 요청받고 [[트럭]]을 이용하여 도착하였다. 미군은박철 갑자기중위의 먼저작업 도끼를중지 던졌고재요구를 인민군이보니파스 이를대위가 되받아거부하자 던지는박철의 과정에서공격명령에 따라 인민군 [[부사관]]과 [[병사 (군사)|병]]들은 트럭에 실어 가지고 온 [[곡괭이]], [[몽둥이]]와 함께 노동자들이 작업에 쓰려고 가져왔던 [[도끼]] 등을 빼앗아 휘두르며 기습하였다. 이들은 유엔군측 지휘관과 장병들에게 집중 공격을 가하여 경비중대장 아서 보니파스 대위와 배럿 중위가 이마에 중상을 입고 이송 중 사망하였으며, 주한 미군 [[부사관]]과 [[병사 (군사)|병]] 4명, 국군 장교와 [[부사관]]과 [[병사 (군사)|병]] 4명 등이 중경상을 입었고, 유엔군 트럭 3대가 파손되었다.<ref>{{웹 인용 |url=http://shindonga.donga.com/docs/magazine/shin/2010/11/03/201011030500008/201011030500008_1.html |제목=다큐멘터리 남북 현대사의 10대 비화 ⑦ 美, 또 소극적 보복… 한국군은 北 초소 박살 - 8·18 도끼만행 사건 |저자=오세영 |출판사=신동아 |날짜=2010-11-01 |확인날짜=2014-10-17 |보존url=https://web.archive.org/web/20141006140742/http://shindonga.donga.com/docs/magazine/shin/2010/11/03/201011030500008/201011030500008_1.html |보존날짜=2014-10-06 |url-status=dead }}</ref>
 
== 대한민국과 미국의 대응 ==
== 경과 ==
[[파일:DMZ 10.JPG|섬네일|200px|판문점 내 남북 경계]]
폴 버니언 작전 종결 후 북조선은 긴급 수석대표회의를 요청, 주석 직에 있던 [[김일성]]의 '유감성명'을 전달했다. 처음에 미국은 북조선의 유감성명이 잘못을 인정한 것이 아니라며 받아들이기를 거부하다가 24시간 만에 태도를 바꿔 이를 수락하였다. 북조선은 1년 반 동안이나 [[준전시상태]]를 풀지 않았고, 남한도 북조선을 강력하게 비판하는 등 사건의 파문은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이후 사건 당사자인 미국이 빠진 상태에서 남한과 북조선 간의 군사적 긴장상태가 지속되었다. 이후 판문점 내의 공동경비구역에서도 경계가 설정되었으며, 경계 밖 상대 지역에 존재하던 초소는 철거되었으며, [[콘크리트|혼응토]] 단으로 경계를 표시하였다. 사건 10주년인 1986년 8월 18일에는 근처에 있는 캠프 키티호크({{lang|en|Camp Kitty Hawk}})가 보니파스 대위를 기려 [[캠프 보니파스]]로 개칭되었다.
 
== 같이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