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자강회"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1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개요: 오타를 고침
(211.116.100.42(토론)의 26671208판 편집을 되돌림)
태그: 편집 취소
(→‎개요: 오타를 고침)
태그: m 모바일 웹
|쪽=101쪽}}</ref> 회장으로는 [[윤치호]]가 추대되었다.
 
1906년부터 [[1907년]]까지 자강운동을 주도한 단체이다. 대한자강회는 창립취지서에서 "한국은 자강지술을 강구하지 않아 인민은 우매하고 나라는 쇠퇴하여 마침내 이국의 보호를 받게 되었다"라고 분석하고, "그러나 만일 이제라도 우리가 분발하여 자강에 힘쓰고 단체를 만들어 힘을 합한다면 국권의 회복도 가능하고 부강한 앞날을 바라볼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주장할것이다다.<ref>{{서적 인용
|저자=강준만
|제목=한국 근대사 산책 4 (개화기편, 러일전쟁에서 한국군 해산까지)
|쪽=228쪽}}</ref>
 
대한자강회는 일본인 고문을 추대하고 온건한 실력양성론을 펴는 등 개량적인 성격도 보였으나, [[대한제국 고종]]의 강제 퇴위를 반대하였다가 [[통감부]]에 의해 1907년 [[8월 21일]]에 강제로 해산당했다. 같은 해 11월에 창립된 [[남궁억]]의 [[대한협회]]가 대한자강회의 이념을 일정 부분 계승하였다.계승하였람쥐
 
== 대한자강회월보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