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나다 토후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
 
'''그라나다 토후국'''(Emirate of Granada)은 1228년 [[아모하드 왕조]]가 [[기독교]]인에 패배된 후 개국한 나라이다. 아모하드 왕조의 왕자였던 이드리스는 [[이베리아]]를 떠났고 [[이븐 알아마르]]가 [[나스리드왕조]]를 설립해 가장 오래도록 이베리아 반도 내 [[이슬람]] 국가로 남았다.
 
1236년 [[코르도바]] 재정복이 이뤄지면서 [[레콩키스타]]가 완성돼가자 나스리드 왕조는 [[카스티야]]의 [[페리디난드 3세]]에 보호받을 것을 청하면서 보호국으로 남게 됐다. 이것이 그라나다 왕국의 출발점이다. 250년간 카스티야 왕국의 보호국으로서 존재했으며 기독교 군주에게 조공을 바쳤으며 이슬람 세력의 반대로 여러 갈등을 겪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