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왕"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6 바이트 추가됨 ,  1개월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링크를 추가)
태그: m 모바일 앱 안드로이드 앱 편집
잔글
|대관식 = 없음
|별명 = 풍장(豊璋)
|출생일 = [[623년]](生年 未詳)
|출생지 = ?
|사망일 = [[668년]](沒年 未詳)
|사망지 = ?
|재위 = [[660년]]~[[663년]] [[8월]]
|목록 = 남부여의 역대 국왕
}}
'''풍왕'''(豊王, [[623년]]생몰년 ~[[668년미상]])은 [[백제]]의 왕족으로,제32대 백제비공식 마지막 왕인 의자왕(義慈王)의 아들이며,국왕이다. 별칭은 풍장(豊璋)이다. [[의자왕]]의 아들로 왜국의 인질이었다가 [[660년]] 백제가 멸망하자 [[텐지 천황]]이 지원해준 왜군을 동원하여 귀국, [[복신]]에 의해 급하게 왕으로 추대되었으나, [[663년]] [[백강 전투]]에서 [[신라|나]]·[[당나라|당]] [[연합군]]에게 참패하였다.
 
《[[삼국사기]]》와 《[[삼국유사]]》, 《[[구당서]]》, 《[[신당서]]》에서는 그를 정식 군주로 인정하지 않으며, [[일본서기]]와 [[속일본기]]에서만 그를 왕으로 보았다. 조선 후기에는 [[안정복]]의 《[[동사강목]]》이 왜국의 시각을 인용하였다.
 
== 생애 ==
 
=== 국왕 인정 불가 ===
기존의 《[[삼국사기]]》와 《[[삼국유사]]》같은 [[정사 (역사학)|정사]](正史)에서는 [[백제]]의 마지막 왕을 [[의자왕]]으로 보았고, 한국의 현행 국사교과서 역시 의자왕을 끝으로 연대를 작성한다. 따라서 정식 즉위식을 치르지 못한, 중앙정부가 붕괴된 상태에서 복신과 도침에 의해 임시로 추대된 부여풍을 정식 왕으로 인정하지 않는 것은 당연하게 여겨진다. 다만 조선 후기 실학자 [[안정복]]은 자신이 저술한 《[[동사강목]]》에서 왜국의 시각을 인용하여 부여풍을 백제의 마지막 왕으로 언급하며언급했으며, [[660년]]부터 [[663년]]까지를 부여풍의 재위 기간으로 보고 백제의 멸망을 663년으로 기록하였다.<ref>《동사강목》제4상(上), 계해(663)조 </ref>
 
== 가계 ==
[[분류:아스카 시대 사람]]
[[분류:한국계 일본인]]
[[분류:7세기 한국 사람일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