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흐 블로힌"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9 바이트 추가됨 ,  5개월 전
잔글
깨진 링크 수정
잔글 (깨진 링크 수정)
{{메달 끝}}
 
'''올레흐 볼로디미로비치 블로힌'''({{llang|uk|Олег Володимирович Блохін}}, Oleh Volodymyrovych Blokhin, [[1952년]] [[5월 11일]] ~ )는 [[우크라이나]]의 축구 감독이다. 우크라이나인 어머니와 러시아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났으며 과거에 소련 대표팀의 공격수로 활약하였다. [[1975년]]에는 유럽 최우수 선수에 선정되기도 하였다. 부인은 [[소련]]의 전직 [[리듬 체조]] 선수였던 [[이리나 데리우기나]](Irina Deriugina)였지만, 1990년에 [[이혼]]하였다.<ref>{{뉴스 인용 |제목=[http://isplus유로2012] ‘모델’ 프란델리-‘독설가’ 벤투.live.joinsmsn.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8596690&cloc=.html]{{깨진유로 감독 열전 링크|url=httphttps://isplusnews.live.joinsmsn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8596690&cloc |출판사=.html일간스포츠 |저자=김환 |날짜=2012-06-28 |확인날짜=2020-08-30 }}</ref>
 
== 경력 ==
블로힌은 [[1952년]] 당시 소련에 속해있던속해 있던 [[우크라이나]]의 [[키예프]]에서 태어났다. 그의 어머니는 소련의 뛰어난 100미터 달리기 선수였으며, 블로힌 역시 어린 시절에 육상을 하게 되었다. 그리고 그 재능도 대단해서 100미터를 10초 8에 주파하는 실력을 자랑하였다. 소련의 육상계에서도 재능있는 블로힌을 주목하였으나, 블로힌은 육상이 아니라 축구를 선택하였다.
 
[[소련]]의 [[디나모 키예프]]에서 선수 생활을 시작한 블로힌은, 어린 시절부터 발빠른 선수였고, 점차 커가면서 좋은 실력까지 겸비하게 되었다. 그리고 18살의 나이에 당당히 디나모 키예프의 주전 공격수로 자리 잡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