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리케 3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14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서명 =
}}
'''엔리케 3세'''({{llang|es|Enrique III}}, 1379년 - 1406년)는 [[카스티야 연합 왕국]]의 왕이였다. 부왕 후안 1세가 낙마사고로 사망하자 11세에 즉위하였다. 별칭은 병약왕(El Doliente)이다.<ref name="doosan">[네이버 지식백과] 엔리케 3세 [Enrique III] (두산백과)</ref>
 
== 생애 ==
그의 아버지인 [[후안 1세 (카스티야)|후안 1세]]가 낙마해 죽자, 어린 나이에 왕위에 올랐다. 그는 알폰소 엔리케스(Alfonso Enríquez)와 고모인 레오노르(Leonor de Trastámara) 같은 귀족들에게 지원받았었다.
 
그가 재위하면서 북아프리카의 [[테투안]]에 해군 함대를 보내 공격하고 1402년 [[카나리아 제도]]에 [[장 드 베텡쿠르]](Jean de Béthencourt)를 보내 식민지로 만들었다. 1406년 그는 [[톨레도]]에서 죽었다.<ref>[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 name=2851773&cid=40942&categoryId=34317 두산백과 - 엔리케 3세]<"doosan"/ref>
 
== 가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