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사략"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40 바이트 추가됨 ,  1개월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문화재 지정 문단 추가)
잔글
 
'''동국사략'''(東國史略)은 [[고려]] 말기 [[조선]] 초기의 학자 [[하륜]], [[권근]] 등이 편찬한 역사서이다. [[단군조선]]부터 [[삼국시대]]까지 한반도의 고대사를 정리한 책으로 '''삼국사략'''(三國史略)이라고도 한다하며, 총 8권으로 이뤄져 있다. 8권특징으로는 [[삼국시대]]를 중점적으로 기술하였으며, 특히 [[신라]](新羅)를 위주로 하여, [[신라]]의 연기(年紀) 밑에 [[신라]]·[[고구려]]·[[백제]]의 순으로 사건을 서술하는 방법을 취하였다. [[신라]]를 삼국의 주인으로 설정한 《동국사략》은 [[조선 태종|태종]]과 [[조선 세종|세종]]의 공인을 받았다.
 
== 편찬 과정 ==
[[1402년]] [[음력 6월|6월]], [[조선 태종|태종]]의 왕명에 따라 하륜, 권근, [[이첨]]이 함께 '삼국사(三國史)' 편찬에 착수하였고<ref>《[[태종실록]]》 태종 2년(1402) 6월 8일조</ref>, 이듬해인 [[1403년]] [[음력 8월|8월]] 《동국사략》을 완성하여 이를 헌상하였다.<ref>《태종실록》 태종 3년(1403) 8월 30일조</ref>
 
 
[[분류:한국의 역사책]]
[[분류:경상도의 역사]]
[[분류:신라]]
[[분류:삼국 시대]]
[[분류:조선의 학문]]